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대통령 제2공항 발언' 원희룡·반대단체 해석 제각각
"용역·공청회 등 통해 도민 결정" vs "도민 공론화 해결 지지 표명"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1.20. 16:49: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9일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국민과의 대화.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국민과의 대화에서 한 제주 제2공항 발언을 두고 원희룡 제주지사와 제2공항 건설 반대 단체들이 서로 다른 해석을 내놓았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20일 열린 제주도의회 정례회 도정질문에서 "2014년 포화대책 용역을 했고 2015년 사전타당성 검토 용역을 해서 공청회도 하지 않았나. 이후 재조사 검토위원회도 했다"며 "국책사업으로서의 용역 과정을 놓고 도민들이 결정했다고 표현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2014년 국토교통부는 제주 항공수요조사 연구용역과 제주국제공항 포화대책 수립 용역을 실시했다.

 국토부는 이어 2015년 제주 공항 인프라 확충 사전타당성 검토 연구용역을 시행해 발표했으며 사전타당성 검토 연구용역에 대한 공청회와 재조사 검토위원회가 열렸다.

 원 지사는 "(국민과의 대화 당시) 질문자가 '공론화'를 콕 찍어서 이야기했는데, (이에 대해) 대통령은 '정부가 개입하기 어렵다'고 말했다"며 공론화 여부에 대해'대통령이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다'는 취지로 발언했다.

 반면 도내 시민사회단체 등으로 구성된 제주 제2공항 강행저지 비상도민회의(이하 제2공항저지 도민회의)는 이날 성명을 내고 "제2공항 문제 해법으로, 문 대통령이 도민 자기 결정권과 공론화 해결에 대해 지지 표명을 했다"며 적극적으로 환영한다고 밝혔다.

 제2공항저지 도민회의는 "문 대통령은 '제2공항 문제는 가장 큰 사안인데, 정부가 직접 개입하기는 상당히 어렵다'며 '정부가 아니라 도민 스스로 자기 결정권을 통해 판단하는 것이 옳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면서 "이는 결국 도민 공론화를 통해 최종적인 판단을 해 달라는 요청"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번 문 대통령의 입장(도민 자기 결정권과 공론화 해결 지지 표명)으로,지난 15일 제주도의회가 제2공항 갈등 해소를 위한 특별위원회를 구성해 본격 착수한 도민 공론화에 추진력을 얻게 됐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이 '제주도민이 제2공항을 선택했다"고 밝힌 것에 대해 제2공항저지 도민회의는 "청와대에 보고되는 제2공항 문제에 대한 정보가 객관적이지 않고 심하게 왜곡돼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잘못된 정보를 듣고 발언했다는 의미로 해석했다.

 문 대통령은 19일 국민과의 대화에서 "정부가 기존 공항을 확장할 것이냐, 제2공항을 마련할 것이냐, 직접 개입하기는 상당히 힘들다. 그러니 그 선택은 주민의 선택에 맡겼던 것이고, 일단 제주도민들은 제2공항을 선택하셨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제2공항에 대해 현지 지역(성산읍) 주민들은 반대하는 분들이 많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지금 제주공항은 완전히 포화상태여서 제주도의 발전이라든지 도민들의 이동권을 위해서도 공항을 확장하거나 제2공항을 만드는 게 필요하다"며 "정부는 제주도민들이 어떤 선택을 하든 그것에 대해 적극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찾은 문성혁 장관 "어선 화재사고 경각심 … 징역 12년형 받은 성폭행 미수범 2심서 무죄
정부, '과잉 생산' 햇마늘 조기 수매 '석달째 셧다운' 이스타항공 항공기 면허 일시…
국내서 가장 작은 딱정벌레 돈내코서 발견 "제주 문섬일대 법정보호종 산호 '해송' 집단폐…
'외국인 급감' 롯데·신라면세점 제주점 6월부… 제주대 2020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 대상 …
제주지방 오늘 오전 북부-산지 약한 비 예상 버스에서 10대 여학생 성추행 60대 '징역1년6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