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한판승 소녀' 이현지 대한민국 유도판 뒤집었다

[한라일보]제주 '한판승의 소녀' 이현지(남녕고 2)가 마침내 대한민국 유도 최정상의 자리에 우뚝 섰다. 특히 파리올림픽 출전의 가능성도 엿보이고 있어 관심이 모아지게 됐다. 이현지는 5일 전남 순천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24…

제주, 올해 한국유도 개막전 접수한다

[한라일보] 대한민국 유도의 최강자를 가리는 올 시즌 첫판이 펼쳐진다. 그 무대는 4일부터 9일까지 전남 순천팔마체육관에서 열리는 2024 순천만국가정원컵전국유도대회다. 이 대회는 국가대표 2차 선발전과 꿈나무 선수 선발전…

올해 제주 학생축구 최강의 팀을 가린다

[한라일보] 올해 학생축구의 최강을 가리는 2024 초중고 축구리그가 이번 주말 막이 오른다. 4일 제주특별자치도축구협회(회장 윤일)에 따르면 오는 9일 제주시 외도구장에서 제주 초등리그 제주시 권역 제주동초와 제주서초, 효…

'학범슨' 제주Utd 올 시즌 개막전 승점 1 '선방'

[한라일보]'학범슨' 김학범 감독이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원정경기로 치러진 2024 시즌 개막전에서 승점 1점을 챙겼다. 제주는 2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1라운드 강원F…

“최저학력제는 학교 운동부 사망 선고”

[한라일보]운동선수들에 대한 최저학점제 도입을 놓고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선수는 물론 학부모와 지도자들이 일부 정치인과 교육자의 편협한 운동부 인식으로 만들어진 무지의 대표적인 정책이라고 비판했다. 2일 운동…

'정상 도전' 제주유나이티드 2일 2024시즌 강원과 원정 개막전

[한라일보] 2024시즌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진출을 노리고 있는 제주유나이티드 '김학범호'가 2일 원정 개막전을 시작으로 대장정에 들어간다. 제주는 2일 강원도 춘천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강원FC와 2024K리그1 시즌 개막전을 치…

정조국 전 제주 감독대행 한국축구 황선홍호 A대표팀 승선

[한라일보] 지난해 제주유나이티드 감독대행을 맡았던 정조국 코치가 한국 축구 국가대표 황선홍호에 승선했다. 대한축구협회는 2026국제축구연맹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태국과 3,4차전을 치를 황선홍호 A대표…

K리그1 제주 U-22 측면 멀티플레이어 여홍규 전격 영입

[한라일보] 제주유나이티드 '김학범호'가 2024시즌 전력 강화를 위해 측면 멀티플레이어 여홍규(22)을 영입했다. 여홍규는 전남 드래곤즈 U-18팀인 광양제철고 출신으로 고등부 주요 대회에 두각을 나타낸 후 2021년부터 전남과학…

세계 최고 경주마 '닉스고' 자마 제주에서 나왔다

[한라일보] 경마 월드컵으로 불리는 미국 '브리더스컵 클래식'에서 우승하는 등 세계 최고 경주마인 '닉스고'의 자마가 제주에서 출생했다. 29일 한국마사회 제주본부에 따르면 '닉스고'와 교배한 제주지역 목장의 씨암말이 지…

제주출신 이정택 K3→K2→K1 ‘끝없는 비상’

[한라일보] 제주출신 이정택(사진·26)이 올 시즌 K리그1 무대를 누비게 됐다. 대전하나시티즌은 충북청주FC에서 중앙 수비수 이정택을 영입했다고 27일 밝혔다. 제주제일고와 상지대를 거쳐 2021년 K3리그의 청주FC에 입단한 이정…

한국 축구대표팀 임시 선장에 황선홍 U-23 감독

'난파선'이 된 한국 축구의 키를 잠시 잡아줄 임시 사령탑으로 황선홍 한국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 감독이 선임됐다. 대한축구협회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회는 27일 오후 제3차 회의를 열어 3월 A매치 기간 대표팀을 지휘할 임…

제주 6년만에 전국동계체전 값진 금메달 '쾌거'

[한라일보] 동계스포츠 불모지인 제주가 지난 2018년 이후 처음으로 전국동계체육대회에서 금메달 1개와 은메달 1개 등 2개의 메달을 따내는 기염을 토했다. 25일 폐막한 제105회 전국동계체전에서 제주선수단은 스키 프리스타일 …

축구 꿈나무들 제주 축제 폐막..U-12 전승 없는 '혼전'

[한라일보] 축구 꿈나무들의 축제인 2024 서귀포 칠십리 춘계 유소년 축구 페스티벌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서귀포시와 제주특별자치도축구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제주특별자치도축구협회 주관으로 지난 16일부터 22일까지 7…

류현진 "'건강하게 복귀' 약속 지키려고 MLB 다년 계약 거절"

2012년 KBO리그를 떠났다가 12년 만에 다시 한화 이글스 유니폼을 입은 류현진(36)이 밝힌 복귀의 가장 큰 이유는 '약속'이었다. 류현진은 23일 한화 스프링캠프가 열리는 일본 오키나와현으로 떠나기에 앞서 인천국제공항에서 진…

서귀포고, 부천 중동FC 꺾고 16강 진출

[한라일보] 서귀포고가 천신만고 끝에 제55회 부산MBC 전국고교축구대회에서 16강전 진출에 성공했다. 강민규 감독이 이끄는 서귀포고는 22일 경남 양산시 디자인공원 구장에서 열린 대회 22강전 부천 중동FC와의 경기에서 김은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