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사회복지시설장 근무기록 허위 작성 '의혹'
근무시간 학교 출강 상근 의무 위반 지적
1일 근무상황 기록도 특정 날 일괄 작성
오영희 의원 "겸직 허가 등 지도점검 요구"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0.18. 16:26: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도내 모사회복지시설장의 근무상황기록. 오영희 의원 제공

제주도내 사회복지시설장이 근무시간에 학교 출강하고 근무 상황부도 허위로 작성한 의혹이 제기됐다.

 18일 열린 제주자치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오영희 의원은 "최근 사회복지시설 시설장이 과도한 학교 출강으로 상근의무를 다하지 않고 있다는 제보가 있다"면서 제주자치도의 철저한 지도감독을 요구했다.

 특히 이 시설장의 근무상황부는 매일 기록하지 않고 특정한 날에 일괄 작성된 것으로 보이는 등 허위 작성 의혹도 나왔다.

오영희 의원.

 오 의원은 "아무리 너그럽게 보더라도 실제 강의가 3시간이고 오고가는 시간까지 합치면 적어도 하루 4시간이상을 비우는 것"이라며 "이같은 사회복지시설장의 영리행위가 가능한 것"이라고 추궁했다.

 오 의원은 "일부 사회복지시설장들이 출강을 하더라도 직무수행에 지장을 주지 않아야 하며 근무상황기록도 실제 상황에 맞게 기록하는 등 다른 직원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해야 한다"면서 "제주자치도는 근무상황기록을 전자시스템으로 혁신하고 복무규정 준수여부를 점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제주자치도 임태봉 보건복지국장은 "사회복지시설장의 겸직은 소속 기관장의 사전 허가를 받아 가능할 것으로 보이지만 근무상황 기록 등이 허위로 작성된 부분은 점검해보겠다"고 말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역 건설기계·공사장 안전불감증 '판친… 제주-시안 노선인데 입국은 인천공항으로?
제주지방 내일 오전까지 산발적인 비 제주 성산∼전남 고흥 '선라이즈제주' 16일 취…
제주시 횟집 초밥 먹은 6명 식중독 증세 '1심 무기징역' 고유정 항소심 15일 선고 예정
제주지방 장맛비 14일 새벽까지 이어진다 프로축구 K리그2 제주-부천 경기 짙은 안개로 …
제주지방 12일 밤부터 13일까지 최고 300㎜ 비 카멜리아힐 혼인지 등 생태관광지 많이 찾았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