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친구 10대 사촌 동생 성폭행 20대 징역 2년
이현숙 기자 hslee@ihalla.com
입력 : 2018. 06.05. 11:24: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친구 집에 갔다가 그 집에 놀어온 10대 여동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에게 징역 2년형이 내려졌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제갈창 부장판사)는 강간(강간미수 적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정모(29)씨에 징역 2년형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정씨는 2017년 1월20일 오전 5시쯤 제주시내 한 주택에서 친구의 이종사촌인 A(18)양과 술을 마시다 방으로 데려가 성폭행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재판과정에서 정씨는 피해자의 옷을 벗기고 성관계를 시도한 사실은 인정했지만 피해자가 자신에 호감이 있는 것으로 착각하고 묵시적 동의하에 이뤄진 것이라며 강간 혐의를 부인했다.

 이에 대해 법원은 피해자가 저항하지 못하도록 하고 강간하려고 했던 것으로 판단하고 '강간미수'혐의를 적용했다.

사회 주요기사
창고로 사용되는 부설주차장 수두룩 세월호 구조 부실 의혹 제주해경청장 기소
민원 해결 대가 돈 받은 민간단체 회장 법정구… 용머리 인근 해안가서 백골 시신 발견
제주4·3 수형 행불인 341명 무더기 재심 청구 제주해경 강풍에 좌초된 선박 인양
눈폭탄 쏟아 붓고 제주 대설특보 해제 제주 구좌읍 제재소 화재 인명피해 없어
강풍에 어선 해상에 떠밀려 좌초 제주 애조로 주행하던 1t 트럭서 화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