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강력범죄 재범률 '전국 최고'
둘 중 한 명 이상이 재범 나서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10.24. 16:12: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강력범죄 재범률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박완수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의 강력범죄(살인·강도·절도·폭력)의 '재범률(동종+이종)'은 53.6%로 파악됐다. 이는 전국에서 가장 높은 재범률로, 강원(52.9%), 전남(52%), 울산(50.5%)이 제주의 뒤를 이었다.

 이와 관련 지난해 기준 전국 평균 동종 재범률은 14.4%였으며, 이종 재범률은 32.5%였다. 동종 재범 가운데 절도 재범률이 22.8%로 가장 높았고, 강도 19.7%, 폭력 11.7%, 살인 4.9% 순이었다.

 박 의원은 "강력범죄 재범률이 높은 것은 경찰의 범죄 예방 대책은 물론 사회안전망 전반에 문제가 있는 것"이라며 "경찰과 법무부 등 유관기관이 협력해 재범 등 범죄 예방에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경찰청이 가장 최근에 발표한 유형별 강력범죄 현황(2017년→2019년)을 보면 살인은 18건에서 20건, 강도는 35건에서 21건, 절도는 3213건에서 3214건, 폭력은 5273건에서 5109건이다. 송은범기자 seb1119@ihalla.com

사회 주요기사
제주경찰청 경찰관도 코로나19 확진 배임증재 혐의 제주동물테마파크 서경선 대표 …
'신고 급증' 스토킹으로 본 대인관계 '천태만상 배우자·자녀 잇따라 폭행 50대 벌금 1천만원 선…
눈·비 내린 제주… 주말은 맑음 고령층 많은 제주 '급성심정지' 전국 최고 '오…
제주 최초 '700회 헌혈자' 탄생한다 보육교사 살인사건 '무죄' 50대 형사보상 청구
경찰 출동하자 연인 기절시켜 숨긴 30대 실형 아내 외도 의심 상대 살인 미수 50대 체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눈 쌓인 한라산 용진각 계곡
  • 제주-인천 항로 취항하는 비욘드 트러…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
  • "추워진 날씨 방어회 제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