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해경 강풍에 좌초된 선박 인양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02.18. 11:15:5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에 불어닥친 강풍으로 좌초된 선박이 제주해경에 의해 인양됐다.

 18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7일 오후 5시 9분쯤 제주시 한림읍 수원포구에서 한림선적 연안복합어선 H호(2.75t)가 방파제에 묶어놓은 줄이 풀리면서 해상으로 떠밀려 좌초됐다.

 당시 제주도 전 해상에 발효된 풍랑경보로 인한 사고 예방을 위해 항포구를 순찰 중이던 순찰팀이 좌초된 H호를 발견, 해경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제주해경은 선체를 고정하는 작업과 사고예방을 위한 연료밸브 봉쇄조치를 실시하고, 이날 오후 7시 40분쯤 크레인을 이용해 인양작업을 시도했으나 강풍에 의해 작업을 중단했다.

 해경은 기름유출로 인한 해양오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선박에 적재된 연료유(경유 350ℓ)를 육상으로 이적 조치하고, 이날 오후 9시쯤 대형크레인을 투입해 H호를 인양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H호에서 파공부위는 발견되지 않아 침수는 발생하지 않았으며, 사고예방을 위한 항포구 순찰 중 사고 선박을 발견하면서 큰 사고를 막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한국노총 제주 '통합당 지지선언' 놓고 내홍 제주 총선후보 제2공항·제주신항 개발 의견 '…
"휘파람 소리가 들리면 네가 오는 거라 믿을게" "제주 어린이보호구역 제한속도 뭐가 맞나요?"
제주 애월읍 비닐하우스 창고서 화재 소방서에 날아든 감사의 편지 '훈훈'
서귀포시 표선면서 50대 중국인 동료 찔러 살해 제주시 우도서 상괭이 사체 발견
"도민 안전·편의 외면 더불어민주당 규탄" 도시공원 내 해안 절경서 암벽 등반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