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나홀로 가구와 함께 하는 추석이 되길 바라며
김도영 수습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19. 09.03.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최근 혼자 사는 가구가 급증하면서 이들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 보다 필요한 추석명절이 다가오고 있다.

2018년 인구주택 총 조사 결과에 의하면 제주지역 가구 10곳당 3곳은 1인 가구이며 65세 이상 고령자 1인가구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1인가구 비중이 29.4%로 30%대 진입을 앞두고 있고 세종시 다음으로 두 번째로 높은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제주도에서는 핵가족화, 가족구조의 변화, 만혼 및 비혼 등으로 인한 1인가구가 급증하는 상황에 맞춰 2017년 '장년층 1인가구 고독사 예방 및 지원조례'를 제정해 다양한 안전확인 정책을 추진해 나가고 있다.

장년층 1인 가구의 건강상태, 생활실태, 복지욕구를 조사하고 안전 확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4억2000만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사각지대에 놓인 1인가구를 발굴 및 지원하기 위해 연 2회 실태조사를 추진하고 있다. 실태조사는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협업해 고위험군, 저위험군, 일반군으로 분류하여 사례관리 및 맞춤형 급여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희망나눔 캠페인을 통하여 읍면동별 지역의 특성에 맞는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특수시책을 추진해 나가고 있다. 이와 더불어 서귀포시에서는 사회복지관과 연계하여 행정안전부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를 위한 공모사업(1억원)으로 '장년층 1인 가구 행복설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1인가구의 빈곤 및 질병 등 이웃과의 관계망 회복을 위해 보건, 의료, 건강, 자활 등 20개 기관 단체와 협업해 대상자별 맞춤형(복지, 건강, 영양, 재무, 심리정서 등)으로 설계하여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전 예방 마련을 위해 관련 주체들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 이러한 민관협력 특화사업들이 확대되어 함께하는 명절이 되길 기대해 본다.

<허희숙 제주도청 복지정책과>

오피니언 주요기사
[송규진의 현장시선] 4·15총선 후보자들에게 바… [열린마당] 내년엔 더 아름답고 찬란하게 피어…
[이수재의 목요담론] 지친 심신을 회복하기 위… [열린마당] ‘사회적 거리두기’의 힘
[열린마당] 다산, 우리의 청렴을 말하다 [김용성의 한라시론] 온라인 개학, 어떻게 맞이…
[주간 재테크 핫 이슈]동학개미운동과 변화한 … [진승현의 건강&생활] 집에서 다이어트 하자
[열린마당] 코로나19와 4·15총선 투표행사 [열린마당] 감어인(監於人)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