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 베테랑 공격수 임상협 임대 영입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7.26. 10:11: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Utd가 후반기 중위권 도약을 위해 수원에서 임상협(31)을 임대 영입했다고 26일 밝혔다.

임대기간은 2019시즌 종료까지 6개월로 세부 계약조건은 상호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임상협은 지난 2009년 일본 류츠케이자이대를 거쳐 전북 현대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했다. 2011년 부산 아이파크로 이적한 임상협은 자신의 잠재력을 폭발시켰다.

2013년 8월 6일 페루를 상대로 A매치 데뷔전을 치렀으며, 2014시즌에는 35경기에 출전해 11골 2도움의 맹활약을 펼치며 K리그 대상 베스트11에 선정되는 기염을 토했다.

2018년 수원으로 이적한 임상협은 19경기 출전해 2골 1도움을 기록했지만 올해 2경기 출장에 그치며 새로운 도전을 원했고 전력 보강에 나선 제주의 러브콜을 받았다. 프로통산 286경기 63골 21도움.

K리그에서도 손꼽히는 ‘꽃미남’으로 불리는 임상협의 매력은 제주에서 더욱 빛날 것으로 기대된다. 임상협은 수준급 스피드와 양발 사용 능력이 뛰어나 전방위 공격 카드로 활약할 예정이다.

최윤겸 감독은 "임상협은 기량이 뛰어난 베테랑 선수다. 경험도 많아 팀에 새로운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기에 목마른 것으로 알고 있다. 제주와 함께 그 갈증을 시원하게 풀었으면 좋겠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임상협은 "비록 짧은 시간이지만 제주라는 팀과 함께 반등하고 싶다. 2005년 제주에서 열린 백록기에서 도움상을 받은 적이 있다. 좋은 추억을 가진 곳에서 제주에 큰 도움을 주고 싶다"라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스포츠 주요기사
손흥민 '아시아 최고의 프리미어리거' 투표 1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6월 17일 재개
김영욱 "내 유니폼 더러워질수록 빛난다" 관중 입장 준비하던 프로야구 '무관중' 연장
제주 김영욱 "내 유니폼 더러워질수록 팀 빛난… '연봉 차등 삭감' MLB 선수 대책 마련 착수
제주경마 역사상 처음으로 '예약제' 운영 LG 우타거포 10명도 안 부럽다
임성재 첫 우승 캐디 앨빈 최와 다시 호흡 선발 12연패를 넘은 LG 정찬헌 첫 선발 승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