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벌초시기 야생진드기 요주의
5일 기준 도내 SFTS 환자 9명 발생, 1명 사망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9.05. 16:49: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벌초 등 야외활동이 증가할 것에 대비해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쯔쯔가무시증을 유발시키는 야생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5일 당부했다.

 제주지역은 환경 특성상 야산 가축방목장이 많고 오름 등 야외 활동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지속적으로 SFTS, 쯔쯔가무시증 감염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이날 기준 제주지역에서 야생진드기에 물려 SFTS에 감염된 환자는 9명이며, 그 중 1명이 사망했다. 쯔쯔가무시증 감염환자는 10명이며, 이로 인한 사망자는 없는 상태다.

 이에 제주도는 "진드기 매개질환의 예방 백신은 없기 때문에 벌초, 오름등반 등 야외활동 시 피부노출을 최소화하는 등 예방수칙을 철저하게 지키는 것이 가장 좋다"면서 야외활동 후 검은딱지가 발견되고 두통, 발열, 오한, 구토, 근육통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가까운 보건소나 병원을 방문해 진단과 치료를 받으라고 당부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