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30회 전국무용제 제주 다온무용단 '대상' 수상
제주 대표팀 사상 첫 대통령상… 한혜연은 최우수무용수상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10.13. 18:39: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전국무용제 제주 대표팀으로 참가한 다온무용단.

제30회 전국무용제에서 제주 대표로 참가한 다온무용단(대표 김하월)이 단체 부문 대상(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제주 대표팀의 전국무용제 대상 수상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단법인 한국무용협회 주최로 제주 등 전국 16개 시·도 대표팀이 참가해 지난 3~12일 충남 천안에서 열린 이번 전국무용제에서 제주 다온무용단은 김하월 대표의 안무로 '루화(淚花)-눈물 속 꽃을 피우다'를 무대에 올렸다. 이 작품은 고산리에 전해오는 수월이와 녹고 남매의 전설을 모티브로 사랑하는 이들을 떠나보내고 새로운 삶을 향해 나아가려는 의지를 담아냈다.

이번 무용제에서는 다온무용단 일원으로 참여한 제주도립무용단의 한혜연 단원이 개인 부문에서 최우수무용수상도 수상했다. 제주 대표팀은 공연단 구성 시 지역 내 직업무용단의 50% 미만 출연을 정한 전국무용제 규정에 맞춰 이번에 도립무용단원을 참여시켰고 김혜림 도립무용단 예술감독 겸 상임안무자는 연출을 맡았다.

문화 주요기사
드로잉처럼 동선으로 빚은 오름과 제주마 "생명력 품고 다시 도약하는 제주문학 거점으…
120년 전 제주 청년 이재수, 그리고 누이 이순옥 서귀포 대포마을 옛 포구 경관 품은 노지문화 …
2021 제주건축문화축제 준공 건축물 '잔월' 대상 '20세기 제주를 빛낸 여성들' 다시 만난다
제주도문예회관 전시실 우선 사전대관 대상 축… '제주문학관' 추진 18년 만에 결실… 23일 개관
제주 섬에서 만난 어머니들 얼굴 붓으로 기록 제주 첼리스트 김지영 독주회… 음악에게 바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