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의회 고강도 새해 예산안 심사 돌입
23일부터 각 상임위별 회의 진행... 손질규모 관심
민선7기 후반기 조직개편안 처리 여부 주목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11.22. 17:04:5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도의회 전경.

제주도의회 전경.

제주특별자치도의회가 올해보다 70억원 늘어난 5조8299억원 규모로 편성된 제주도의 새해 예산안과 1조1699억원 규모의 제주도교육청 교육비 특별회계 예산안에 대한 심사에 본격 돌입한다.

 지난 16일부터 제389회 제2차 정례회 활동에 들어간 제주도의회는 20일까지 도정질문과 교육행정질문을 마치고 23일부터 각 상임위원회별 회의를 통해 새해 예산안을 비롯 각종 조례안 등 안건을 심사하게 된다.

 코로나19 장기화 속 관광, 문화예술, 1차산업 등 분야별 대응 예산이 적절하게 편성됐는지부터 3525억원의 지방채 발행계획과 출연금 및 대행사업편성의 적정성 여부 등을 두고 치열한 공방과 적잖은 진통이 예상된다.

 도의회는 예산안 심사에 임하는 각오를 통해 낭비성, 불요불급한 예산이 없는지 꼼꼼히 살피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합리적인 지출구조조정이 이뤄졌는지부터 원희룡 도지사의 '대권 도전 예산'과 방만한 지방공기업 및 출자·출연기관 등 사업의 효과성을 면밀히 분석해 도민들의 혈세가 낭비되는 일이 없도록 철저한 심사를 예고했다.

 앞서 좌남수 의장은 지난 16일 개회사에서 내년도 예산안에 대한 고강도 심사를 예고한 바 있다.

 제주도가 편성한 새해 예산안이 경제활력 의지를 충분히 담아내지 못하고 있다고 판단, 조정 가능성을 시사하면서 손질 규모에 관심이 쏠린다.

 아울러 제주도가 지난 7월 의회에 제출했지만 계류중인 '민선7기 후반기 조직개편안'의 처리 여부도 관심사다.

 2009년 이후 11년만에 조직 및 정원 감축을 추진하는 도가 제출한 '행정기구 설치 및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도민안전실과 교통항공국을 안전교통실로 통합하고, 지방공무원 총수를 20명 감축하는 내용이 담겼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진주 이·통장발'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제주 학술발표대회발' 코로나19 확진 확산 우…
[월드뉴스] 쓰레기장 뒤지는 스리랑카 코끼리… 크루즈·해양관광 제주항 기본계획 재검토 되…
제주,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유… "제주산 키위 점무늬병 발병 병원균 분리"
제주개발공사 "고객 신뢰도 제고 최우선" 민선7기 제주도정 후반기 조직개편안 첫 관문 …
제주산 풋마늘 '장새미' 농가소득 '짭짤' 과도한 제주 특수배송비 해결 '국민청원'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