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코로나19 심각' 제주 찾는 관광객 60% 급감
내국인 55.5%-외국인은 88.5%..지역경제 위기
26일 작년 중국인 2600여명 입도..올해 고작 1명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2.27. 15:35: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하게 늘어나면서 제주를 찾는 관광객도 급감하고 있다.

 27일 제주자치도에 따르면 26일 제주를 찾은 입도객 수는 1만4329명으로 지난해 같은 날 대비 65.8%나 줄었다.

 내국인이 1만3978명으로 전체 97.6%를 찾지했고 외국인은 351명으로 2.4%에 그쳤다. 특히 중국인은 단 1명만이 제주를 찾았다.

 내국인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1.1% 감소했고 외국인은 94.15나 줄었다. 중국인은 지난해 2669명에 비해 99.9%나 줄어 코로나19의 여파를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

 지난 23일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된 이후 이날까지 제주를 찾은 입도객은 6만7518명으로 지난해 16만5124명에 비해 59.1%나 줄었다. 내국인은 55.5%가 줄었고 외국인은 88.5%가 감소했다.

이에 따라 공영관광지 외에 개인이 운영하는 사설 관광지의 경우 관광객 감소로 인한 경제적 손실이 심각한 상황이다.

 한편 지난 16일 제주와 중국을 잇는 항공노선이 완전히 중단된 이후 처음으로 27일 밤 중국 춘추항공이 상하이-제주 노선을 재개할 예정이다.

 항공노선 재개는 중국에서 제주로 입국하는 승객보다는 제주에서 중국으로 가려는 제주 체류 중국인들의 수요때문인 것으로 전해졌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오늘 오전 북부-산지 약한 비 예상 버스에서 10대 여학생 성추행 60대 '징역1년6월'
강창일 의원 조계종 선정 올해 '불자대상' '제주 렌터카 시신' 지난해 나홀로 이주 여성
제주에서 올해 두번째 SFTS 환자 발생 제주 생약자원관리센터 오늘 온라인 기공식
'주민규 극장골' 제주 학수고대 시즌 첫승 신고 공무원연금공단 2020은퇴자공동체마을 입주자 …
제주 '재활용도움센터' 행안부 '주민생활 혁신… '모교특혜엔 잠잠' 원희룡 윤미향엔 "사퇴시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