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서 '우한 폐렴' 증상자 발생 소문 불안감 확산
26일 의심 신고 접수됐지만 감기로 확진.. "사실 아니야"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27. 13:30: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에서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증상자가 발생했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불안감이 확산하고 있지만, 이 소문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27일 제주도에 따르면 전날 정오께 서귀포의료원을 찾은 A(13)군이 폐렴 의심 증상을 보인다는 신고가 보건당국에 접수됐다.

A군은 중국에서 학교를 다니고 있으며 설을 맞아 고향 제주를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1시간 뒤인 같은 날 오후 1시께 미국인 B(26)씨와 C(28)씨도 발열과 기침 등으로 병원을 방문했다.

이들 미국인은 중국에 거주하고 있으며, 춘절을 맞아 제주를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귀포보건소 방역대책반이 이들의 증상을 확인한 결과, 3명 모두 우한 폐렴 증상자가 아닌 일반 환자로 분류됐으며 감기로 확진 판정받았다.

하지만 제주지역 맘카페 등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제주에서 우한 폐렴 증상자가 발생했다"는 소문이 퍼져 나가면서 불안감이 확산하고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설 연휴 기간 일부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확인되지 않은 사실들이 퍼져나가면서 도민사회에 불안감이 생기고 있다"며 "불필요한 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확인되지 않은 유언비어가 있다면 도 방역 대책 상황실(☎064-710-2910)로 즉시 알려달라"고 당부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우한 폐렴 발생 상황 등을 질병관리본부와 실시간으로 공유해 도내 의심 환자 유입·발생 시 도민에게 빠르게 전달하고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며 "발열과 호흡기 증상 발생 시 1339 또는 가까운 보건소로 연락하면 된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내일 오전 북부-산지 약한 비 예상 버스에서 10대 여학생 성추행 60대 '징역1년6월'
강창일 의원 조계종 선정 올해 '불자대상' '제주 렌터카 시신' 지난해 나홀로 이주 여성
제주에서 올해 두번째 SFTS 환자 발생 제주 생약자원관리센터 오늘 온라인 기공식
'주민규 극장골' 제주 학수고대 시즌 첫승 신고 공무원연금공단 2020은퇴자공동체마을 입주자 …
제주 '재활용도움센터' 행안부 '주민생활 혁신… '모교특혜엔 잠잠' 원희룡 윤미향엔 "사퇴시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