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인터뷰
[한라人터뷰] 도선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중앙회장
“제주 블록체인특구, 그린이노베이션 메카로”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9.21.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도선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중앙회장.

탄소배출권 블록체인 연계
그린이노베이션 포럼 열려

‘안정적·투명한 거래’ 기대


제주가 지속적으로 블록체인특구 지정을 건의하고 있는 가운데 '탄소배출권과 블록체인을 연계한 그린이노베이션' 포럼이 2일 열렸다. 이 행사를 공동주관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의 도선제 중앙회 회장을 만나 블록체인특구 지정이 제주에 미칠 영향을 가늠해봤다.

▶제주에서 포럼을 개최하게 된 계기=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제주를 블록체인특구로 지정하는 안을 지속적으로 정부에 건의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 탄소배출권을 블록체인화하던 중에 이를 알고 제주서 추진하게 됐다.

이번 포럼에 한전, 포스코 등 탄소배출권을 많이 사용하는 곳의 사업자들이 많이 참여했다. 이번을 계기로 블록체인을 연계해서 어떻게 탄소저감에 앞장서고, 저감된 탄소를 어떻게 사회에 환원할지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것으로 본다.

▶포럼 주제가 '탄소배출권과 블록체인 연계 그린이노베이션'인데, 탄소배출권과 블록체인을 연계 하는 방안은=블록체인은 하나의 시스템으로 모든 분야에 적용가능하다. 스마트시티, 스마트팜영농, 탄소배출권과 같이 미세먼지와 탄소배출을 억제하고 친환경적으로생활하는 분야 역시 마찬가지다. 예를 들면 전기자동차를 이용하거나 자전거 등을 타서 탄소를 저감했을 때 이를 데이터화하고,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이 정보를 안전하게 저장하고 탄소를 저감한 만큼 탄소배출권을 판매하는 것까지의 가능한 시스템을 구상하고 있다. 그 일환에서 '탄소배출권과 블록체인 연계 그린이노베이션 포럼'도 마련하게 됐다.

▶탄소배출권을 블록체인을 연계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인가=탄소배출권에 대한 개인 간 거래가 2020년부터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는 상황에서 우리는 개인 간 거래를 어떤 시스템 아래서 매뉴얼을 세워서 갈 것인가 하는 부분을 준비하는 것이다. 탄소배출권을 블록체인과 연계해야만 범세계적으로 안정적이고 투명하게 거래할 수 있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 블록체인과 관련된 법이 제정되지 않고 불법으로 치부되고 있는 점은 참으로 안타깝다.

▶제주의 탄소저감 정책과 블록체인특구 지정이 연계됐을 때 제주에 미칠 영향은=제주를 블록체인특구로 지정해 달라는 건의는 매우 기발하고 시대적 배경과도 맞닿아 있다고 생각한다. 제주에서만 가상화폐를 공개할 수 있다면 제주는 살아날 수 있다. 카본프리아일랜드를 목표로 전기차·신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을 진행하고 있는 제주에 블록체인특구라는 산업구조가 마련된다면 제주는 그린이노베이션의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다.

인터뷰 주요기사
양동윤 "제주4·3은 여순과 한 몸… 연대해야" 사진작가 조던 "세상에 대한 감사 환경보호 동기 만…
[한라인터뷰] 고병수 정의당 제주도당위원장 [요망진 제주사람] (4)이용석 분당서울대병원 정형…
[한라人터뷰] 마을교육공동체 '제주북초 온기나눔' [기획] 원희룡 지사 민선 7기 1주년 특별 인터뷰
[요망진 제주사람] (3) 김봉건 연극 연출가 [한라人터뷰] 오늘 64회 현충일 / 6·25 참전용사 홍…
[한라人터뷰] 권오상 제주권역외상센터장 [한라人터뷰] 김용빈 대우조선해양건설 회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