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이승아 "도민안전 컨트롤타워 역할 안보인다"
25일 제주도 도민안전실 대상 내년도 예산안 심사서 질타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11.25. 17:13: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자치도의회 이승아 의원.

제주자치도의회 이승아 의원.

제주특별자치도 도민안전실의 안전컨트롤타워 역할이 미흡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제주도의회 이승아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오라동)은 25일 열린 제389회 제2차 정례회 제2차 회의에서 제주도 도민안전실 등을 상대로 한 내년도 예산안 심사과정에서 이 문제를 도마에 올렸다. 내년도 예산안에 도민안전실 역할과 책임성이 보이지 않는다는 주장이다.

 이 의원은 제주가 국제안전도시를 표방하고 있지만 행안부에서 해마다 발표하는 지역안전지수 중 범죄분야, 생활안전 분야가 4년 연속 5등급을 받고 있음을 지적하면서 "아이러니하다"라고 일침했다.

 이에 이중환 도민안전실장은 "결과 자체를 받아들여야하고 더 노력해야한다는 증빙이라고 생각한다"면서 개선 노력 의지를 피력했다.

 이 의원은 또 소방안전본부에서 국제안전도시 구축 사업 일환으로 손상감시시스템을 통한 실태보고서를 해마다 발간해 관계기관에 배포하고 있지만 도민안전실이 이를 제대로 활용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보고서가 병원-119센터-소방본부와 연계해 환자의 장소, 시간, 연령, 원인별 등이 잘 분석돼있는 만큼 통계자료로 잘 이용된다면 생활안전분야에 있어서도 안전지수 향상 및 도민 안전사고 예방에 필요한 대응책을 마련하는데 도움이 될 것임을 강조했다.

 이와함께 이 의원은 방역물품 구입시 소상공인들이 상대적 박탈감을 느끼지 않게 나눠 구입하는 등 '몰아주기'의혹과 오해를 사지 않게 해달라고도 당부했다.

 이날 김경학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구좌읍·우도면)은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이 시급한데도 예산반영이 안되고 있음을 지적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문 대통령, 공수처장 임명장 수여.. 공수처 공… 정치권, 감염병 대유행 영업 손실보상 법제화 …
제주 올해초 연이은 한파로 월동무 얼었다 국민의힘 "4·3희생자 배·보상 의무로 바꿔야"
제주도 올해 '도시바람길숲' 조성 본격화 제주 '3일간 7명' 참솔식당발 집단감염 발생
JTP, 제주해양수산 창업기업 맞춤형 지원 JDC, 정보공개 종합평가 '최우수' 영예
제주도 전기차 충전시간 절반으로 줄인다 '2천억 특별융자' 고사 위기 제주 관광업계 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