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2달 지연 순경 공채시험 전국 5만명 응시
수험생들 긴장 속 띄엄띄엄..발열 증상 30명은 예비 고사장에서 시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5.30. 13:03: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30일 서울시내 한 학교에 마련된 경찰 순경 공채 필기시험장에 응시생들이 거리를 둔 채 줄을 서서 입장을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의 영향으로 2개월 미뤄진 경찰공무원 시험이 30일 시행됐다.

오전 8시도 안 된 이른 시각부터 시험장인 서울 청운동 경복고등학교에는 마스크를 쓴 응시자들이 고사장 입실을 위해 긴장한 표정으로 줄을 섰다.

시험을 보기 전에 조금이라도 공부를 더 하기 위해 문제집과 필기노트와 휴대전화에서 눈과 손을 떼지 못한 채 교문을 향하는 응시자들도 드물지 않았다. 부쩍 더워진 날씨 탓에 반바지 차림도 눈에 띄었다.

일부 응시자들은 교내로 들어가기 전에 근처 골목에서 긴장을 풀 겸 담배를 피우며 서로를 격려하기도 했다.

경찰청은 이날 전국 학교 98곳에서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이 진행됐다고 밝혔다. 순경 2천727명을 선발하는 이번 시험에는 모두 5만64명이 응시해 경쟁률은 18.3 대 1이다.

시험은 당초 3월 말에 치러질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일정이 두 달 연기됐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늘어나는 등 우려에도 불구하고 중앙방역대책본부 시험관리지침을 준수하며 공무원 시험 일정을 재개하겠다는 것이 정부 방침이다.

경찰은 이날 방역 체계와 상황을 관리하는 감염관리전담팀 총 844명을 각 시험장에 나눠 배치했다.

응시자들은 교실에 들어가기 전에 발열검사를 받고 시험 중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요구됐다.

책상은 서로 최소 1.5m의 거리를 두고 배치됐으며 창문이 열린 상태에서 시험이 치러졌다.

공무원 시험 관련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간격이 좁게 배치된 책상의 사진과 함께 방역수칙이 잘 안 지켜지고 있다는 주장이 시험 직전에 올라오기도 했으나, 경찰 관계자는 "전국 모든 시험장의 점검을 거듭해왔고 전담팀도 배치돼 있어 좌석 간격은 잘 유지 됐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경찰은 이날 발열 증상을 보인 수험생은 예비 고사장에서 시험을 보도록 했다. 서울 19명, 인천 3명, 경기남부 4명, 경기북부 2명, 충남 1명, 대전 1명 등 모두 30명이 따로 마련된 교실에 들어갔다.

수험생 중 코로나19 관련 자가격리 조치를 받은 7명(서울 2명·인천 5명)은 별도로 시험에 응시한다.

시험을 앞두고 고사장 입실을 기다리던 수험생들은 시험 연기로 준비에 상당한 어려움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용진(34)씨는 "컨디션 조절이 쉽지는 않았지만 어쩔 수 없는 일 아니겠나"라며 "한편으로는 '시간이 더 생겼구나' 싶었는데 시험날은 금방 오더라"고 말했다.

경찰관이 되기 위해 2년을 준비했다는 이현(27)씨는 "독서실과 도서관이 문을 닫은 것도 있지만 시험이 언제까지 미뤄질지 알 수 없어 어려움이 있었다"고 했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상조업체 가입자 636만명-선수금 6조 육박 노영민 "7월 안에 반포아파트 처분하겠다"
신규확진 63명…해외유입 94일만에 최다 경기도 한탄강 일대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
제주항공 "왜곡 발표말고 선행조건 이행하라" '공적 마스크제도' 오는 12일부터 폐지
어제 신규 확진 해외유입 24·지역발생 20명 등 4… 나트륨 폭탄 '국·전골' 찌개류 간편식 "과잉 섭…
'손흥민-로리스 말다툼' 모리뉴 "아름다웠다" SKT 오늘 제주부터 순차적으로 2G 종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