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소상공인·중견·중소기업 지원 어디서 받나
내일부터 소상공인·기업 지원, 회사채 시장 안정화 프로그램 가동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3.31. 15:50: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과 기업 지원, 회사채 시장 안정화 프로그램이 4월 1일부터 본격적으로 가동된다.

 금융위원회가 31일 소개한 주요 정책금융 프로그램의 주요 내용과 신청 방법은 다음과 같다.

 ◇ 소상공인 지원

 ▲ 초저금리 금융지원 패키지

 <저신용자> - 소상공인진흥공단 경영안정자금

 소상공인 가운데 4등급 이하 저신용자는 소상공인진흥공단의 경영안정자금을 받을 수 있다. 보증이 필요 없고 1.5%(최대 5년) 금리로 최대 1천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출생연도 끝자리가 홀수면 홀수 날짜에만, 짝수면 짝수 날짜에만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자는 신한·하나·우리·기업·국민·경남·대구은행 계좌 가운데 하나를 갖고 있어야 한다.

 ☎ 문의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국 62개 지역센터/대표번호 042-363-7130

<중신용자> - 기업은행 초저금리 대출

 4월 1일부터 음식·숙박 등 가계형 소상공인은 지역 신용보증재단 방문없이 바로 기업은행에 초저금리 대출을 신청하면 최대 3천만원까지 자금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제조 등 기업형 소상공인은 대출 한도는 1억원으로 신용보증재단과 기술보증기금 지점을 찾아 보증서를 발급받아야 한다. 금리는 1.5%(최대 3년)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 자금을 신청했으나 아직 못 받은 소상공인 중 신용등급이 1∼3등급이고 대출 신청 금액이 3천만원 이하면 4월 6일부터 기업은행 지점에서 초저금리 대출로 전환이 가능하다.

 ☎ 문의 : 기업은행 콜센터 1588-2588

 <고신용자> - 시중은행 이차보전 프로그램

 연 매출 5억원 이하 소상공인은 3천만원 한도로 1.5% 금리(최대 1년)의 시중은행 이차보전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기업 신용등급 1∼3등급만 이용 가능하다.

 ☎ 문의 : 14개 시중은행/ 국민(1588-9999), 신한(1577-8000), 우리(1588-5000), 하나(1588-1111), 농협(1661-3000), 수협(1588-1515), 씨티(1588-7000), 경남(1600-8585), 대구(1566-5050), 부산(1588-6200), 광주(1588-3388), 제주(1588-0079), 전북(1588-4477), SC제일(1588-1599)

 ▲ 신속·전액보증 프로그램

 연 매출 1억원 이하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지원 대상으로 한도는 5천만원이다.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지역신용보증재단 중 한 곳에서만 신청할 수 있다.

 ☎ 문의 : 신용보증기금(1588-6565), 기술보증기금(1544-1120), 지역신용보증재단(1588-7365)

 ◇ 중소·중견기업 지원 프로그램

 ▲'힘내라 대한민국'특별운영자금(산업은행)

 코로나19 등 질병과 자연재해 등 국가 재난 발생으로 피해를 본 중소·중견기업(의료법인 등 비영리법인도 포함)을 상대로 운영자금을 빌려준다. 기존 대출한도 외중견기업은 최대 100억원, 중소기업은 최대 50억원의 특별한도가 부여된다.

 ☎ 문의 : 산업은행 전국 영업점 또는 고객센터(1588-1500)

 ▲ 중소기업 경영정상화 프로그램(기업은행)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이 대상으로 운영자금과 시설자금 지원이 이뤄진다. 기존 대출한도 외에 일정 범위 내에서 특별한도가 주어진다.

 ☎ 문의 : 기업은행 영업점 또는 고객센터(1588-2588/1566-2566)

 ▲ 코로나19 피해기업 긴급 금융지원(수출입은행)

 중소·중견기업(대기업 일부 포함)을 상대로 수출입·해외 진출 사업을 지원한다. 금리(0.3%∼0.9%포인트)와 보증료(0.15∼0.25%포인트) 우대 혜택이 있다.

 ☎ 문의 : 수출입은행 영업점 또는 고객센터(3779-6114)

 ▲ 중소기업 활력보강 프로그램(신용보증기금)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수출·주력산업 중소기업이 대상이다. 보증 비율(90%이상), 보증료율(0.2%포인트 차감), 대상기업 전액 만기 연장 등의 우대 조건이 있다.

 ☎ 문의 : 신보 영업점 또는 고객센터(1588-6565)

 ◇ 회사채 시장 등 안정화 프로그램

 ▲ 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채권(P-CBO) (신보) 주력산업 등 P-CBO

 주력산업이나 연관 업종, 코로나19 피해 업종 중소·중견기업이 지원 대상이다.

한도는 각각 중소기업 200억원, 중견기업 350억원이다.

 총 1조7천억원 규모로 8회에 걸쳐 발행할 예정으로, 현재 3차 발행분을 접수하고 있다. 5월 말까지 자금을 받으려면 4월 14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 코로나19 대응 P-CBO

 코로나19 피해 업종의 중견기업은 700억원, 대기업은 1천억원 한도로 지원받을 수 있다. 총 지원규모는 1조6천800원으로, 추후 6조7천억원까지 늘릴 예정이다.

 4월 1일부터 접수를 시작한다. 5월 말 자금 수령을 위해서는 4월 14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 문의 : 중견·대기업-신보 유동화 보증센터(☎02-2014-0221∼7), 중소기업-전국 영업점(☎1588-6565)

 ▲ 회사채·기업어음(CP) 차환발행 지원

 지원 대상은 코로나19로 회사채·CP 등 차환 발행에 어려움을 겪는 중견·대기업이다. 매입 기준은 회사채가 A등급 이상, CP가 우량등급(A1)이다. 단기적으로 등급이 하락한 기업의 회사채, CP도 매입 기준에 해당한다.

 이미 이달 30일부터 산업은행과 기업은행에서 CP 매입 및 회사채 차환수요 조사를 시작했고, 다음 달부터 회사채(1조9천억원)와 CP(2조원)를 본격적으로 매입한다.

특히 산은은 일시적 유동성 어려움으로 신용도 하락한 기업 CP도 적극적으로 매입한다.

 시장안정조치 차원에서 기업의 발행 수요 등에 따라 시장에서 매입하는 것으로,따로 신청 절차는 없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이용수 할머니 언급 '정신대' '위안부' 차이는 주민번호 뒷자리 지역표시번호 10월부터 폐지
전자담배·일반담배 둘 다 피우면 대사증후군 … 민주 오늘 국회의장 박병석-부의장 김상희 추…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대위' 또다시 불가론 부… '코로나19 피해 지원' 지자체 수의계약 요건 완…
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6월 5일 신청 마감 "이태원 클럽 코로나19 미국·유럽 바이러스 가…
하태경 "국제망신 민경욱 출당시켜야" 올해 여름 작년보다 덥고 열대야 많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