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文대통령, 추미애 인사청문요청안 국회 제출
국회, 30일까지 청문 절차 완료해야…靑, 연내 임명까지 기대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2.11. 16:22: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요청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이날 오후 인사청문요청안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연내에 국회에서 추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열릴 것으로 전망된다.

 인사청문회법에 따르면 국회는 인사청문요청안 제출 뒤 20일 이내에 청문 절차를 마쳐야 한다.

 문 대통령이 이날 인사청문요청안을 제출함에 따라 국회는 오는 30일까지 청문회를 마치고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청와대에 보내야 한다.

 만일 국회가 30일까지 청문보고서를 송부하지 못하면 문 대통령은 31일부터 10일 이내의 범위에서 기간을 정해 청문보고서를 보내 달라고 다시 요청할 수 있다.

 국회가 여기에도 응하지 않으면 문 대통령은 추 후보자를 그대로 장관에 임명할수 있다.

 청와대는 청문 절차가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돼 연내에는 임명까지 마무리되기를기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야권은 추 후보자 임명에 비판적인 입장을 보여 청문과정에 난항이 예상된다.

 국회에서 여야 대립으로 청문회가 파행하거나 이로 인해 청문보고서가 30일까지송부되지 않으면 추 후보자를 임명하는 시기 역시 내년으로 넘어갈 가능성이 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황교안 "총선 압승하면 제왕적 대통령제 개헌" 혁신통합추진위 "2월 통합신당 출범"
병사, 혼자 외출해 민간병원 진료 가능 '정계 은퇴' 임종석 종로 출마하나
조국측 "유재수 감찰무마 청탁받은 사실 없다" 한국·새보수 '양당협의체' 통합 속도 내나
검찰 직제개편 '직접수사 부서 13곳 폐지' 확정 법원 "김경수, 킹크랩 시연 봤다" 잠정 판단
"호르무즈 파병, 청해부대 작전지역 일부 확대 검찰, '가습기살균제 위험 은폐' 수사 착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