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상반기 후원금 손혜원, 1억6천만원 최다 모금
민주, 총모금액 52억6천만원 1위…1인당 평균모금액 1위 우리공화당
중앙당 후원금 정의당>민주>우리공화>한국당 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8. 08:42: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국회의원들이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모금한 후원금은 112억5천여만원이고, 의원 1인당 평균 모금액은 3천700여만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원내 1당이자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국회의원 후원금 총 모금액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의원 1인당 평균 모금액에서는 의석수 2석의 우리공화당(옛 대한애국당)이 1위에 올랐다.

 연합뉴스가 27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받은 '2019년 상반기 국회의원 후원금 모집현황'(6월 30일 기준)을 자체 분석한 결과 국회의원 300명의 후원금 모금액은 112억5천882만원이었다.

 의원 1인당 평균 모금액은 3천752만원이었다.

 여기에는 지난 5월 30일과 6월 13일 각각 대법원에서 의원직 상실형을 확정받은자유한국당 이우현·이완영 의원도 포함됐다.

 정당별로 보면 민주당(128명)의 의원 후원금 총 모금액이 52억6천819만원으로 정당 가운데 수위였다. 민주당의 의원 1인당 평균 모금액은 4천115만원으로 집계됐다.

 자유한국당(113명)은 올해 상반기에 모두 40억1천615만원을 모아 그 뒤를 이었다. 1인당 평균액은 3천554만원이었다.

 바른미래당(28명)과 민주평화당(13명) 의원들은 각각 6억5천92만원, 5억2천853만원을 모금했다. 바른미래당과 평화당 의원들의 1인당 평균 모금액은 각각 2천324만원, 4천65만원으로 나타났다.

 정의당(6명)의 총 모금액과 1인당 평균 모금액은 각각 1억7천419만원, 2천903만원이었다.

 정당별 의원 후원금 총 모금액은 의석수 순서와 마찬가지로 민주당, 한국당, 바른미래당, 평화당, 정의당 등 순이었지만, 1인당 평균 모금액은 우리공화당, 민주당, 평화당, 한국당, 정의당, 바른미래당 순이었다.

 우리공화당 소속 2명의 의원은 올 상반기에 모두 1억1천327만원을 모금했다. 1인당 평균 5천663만원에 달했다.



 의원별로 보면 올해 초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에 휩싸였던 무소속 손혜원 의원의 모금액이 1억6천781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민주당 이용득(1억4천589만원), 한국당 김진태(1억2천164만원), 한국당 박명재(1억2천147만원), 한국당 윤상현(1억1천475만원) 의원 순이었다.

 한국당 김학용(1억995만원), 평화당 황주홍(1억693만원), 무소속 이언주(1억558만원), 민주당 김영주(1억473만원), 우리공화당 조원진(1억424만원) 의원이 각각 상위 6∼10위를 차지했다.

 하위 모금액 의원들을 살펴보면 민주당 서형수 의원이 0원의 후원금으로 최하위였다.

 서 의원 측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의원이 20대 국회 활동을 마무리하기에 후원금이 충분하다고 판단해 굳이 모금 활동을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한국당 이우현(50만원), 민주당 변재일(220만원), 바른미래 장정숙(233만4천원), 정의당 여영국(251만4천400원) 의원의 모금액은 300만원 이하였다.

 정당 대표의 경우 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4천60만원을, 평화당 정동영 대표는 7천21만원을 각각 모금했다.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모금액은 각각 5천305만원, 8천834만원이었다.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439만원의 모금액으로 하위 9위에 올랐다.

 올해 상반기 기준으로 11개 정당의 중앙당 후원회 모금액은 9억834만원으로 집계됐다.

 정당별로 보면 정의당이 3억2천506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민주당(2억2천647만원), 우리공화당(2억140만원), 한국당(7천28만원), 민중당(5천751만원), 녹색당(725만원), 우리미래(670만원), 평화당(667만원), 노동당(491만원), 바른미래당(205만원) 순으로 나타났다.

 중앙당 후원회는 불법 정치자금 논란으로 2006년 3월 폐지됐다가 지난 2017년 6월 정치자금법 개정에 따라 11년 만에 부활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중계 무산' 남북축구 깜깜이로 치러지나 검찰 특수부 3곳만 남기고 '역사속으로'
'공정 경쟁' 등용문 공무원시험 합격률도 '소득순' 檢특수부 '서울·부산·광주'만 남긴다
'패스트트랙 충돌' 한국당 의원들 조사없이 재판 넘… 이낙연 총리, 일왕 즉위식 참석 위해 방일
정경심 교수 4차 비공개 소환…사모펀드 의혹 등 조… 윤석열, '윤중천 접대' 의혹 보도 기자 고소
조국 "윤석열-윤중천 의혹 사실 아니라 판단" 육군 "2022년까지 병력 10만명 감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