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김양택 수필가 세번째 수필집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20. 17:37: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중등교장을 지낸 김양택 수필가가 세 번째 수필집 '가을빛 노을'(열림문화)을 내놓았다.

시간이 있을 때마다 틈틈이 평상시 생각했던 것을 솔직하고 붓 가는 대로 썼다는 김 수필가는 '인생의 하프타임', '가을빛 노을', '고인 물은 썩는다', '사노라면', '우리 사회의 부끄러운 양심' 등으로 그 결실을 묶었다.

60편이 넘는 수필을 담아낸 그는 책머리에서 "저녁노을을 마주하니 어느 하나 감사하지 않은 게 없다"고 했다.

문화 주요기사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48)달력-정… 제주도립예술단 조례 개정안에 정원 증원 요청…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 문은 열었지만… 제주 문화창작품 홍보 마케팅 지원 공모
'탐라순력도' 공동연구 제주도·국립박물관 맞… 천주교 제주교구 "2월 27~3월 7일 미사 중단"
코로나19에 늦춘 공연… 하반기 제주 대관 경쟁… 제주문화예술재단 이사장 전국서 15명 응모
코로나에 임시 휴관 제주 공립미술관·공연장 … 제주문예재단 건물 6시간 폐쇄 후 해제… 직원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