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건조특보 5일 만에 '해제'
7일 오후 비 내리면서 전 지역 모두 해제
특보 기간엔 소방에선 화재위험경보 발령
8일 맑음… 9일 오후부터는 다시 비 소식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4.07. 16:23: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강원도 대형 산불로 인한 큰 피해가 발생한 가운데 5일째 제주 전 지역에 내려진 건조특보는 다행히 비 소식으로 해제됐다.

 제주지방기상청은 7일 오후 4시를 기해 제주 전 지역에 발효된 '건조특보'를 모두 해제했다. 이는 지난 3일 오전 10시를 기해 건조특보가 발효된 뒤 5일 만이다.

 앞서 지난 5일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건조특보가 이어짐에 따라 제주 전역에 화재위험경보 중 '경계'단계를 발령해 대응에 나선 바 있다. 경계 단계는 관할 내 기상특보 2개(주의보·경보)가 발효되면 발령되는 것으로, 농업부산물이나 쓰레기 등을 소각하는 행위가 금지된다. 불법 소각행위가 적발되면 관련 절체에 따라 과태료가 부과된다. 아울러 산림에서의 흡연과 등산·야영 시 취사행위도 금지된다.

 이 밖에도 제주소방본부는 유관기관에 화재 예방 사항 및 불법소각 행위 금지 관련 주민 홍보를 당부했으며, 각 소방관서에는 특별경계근무를 강화하고 등짐펌프 등 사전 장비점검 철저, 취약지역 순찰 활동 강화를 지시했다.

 실제 경계 단계가 발령된 기간인 지난 5일 오후 3시 26분쯤 제주시 조천읍 선흘리 소재 야초지에서 화재가 발생해 50여분 만에 진압됐지만, 야초지 6600㎡와 잡목 60본이 소실되는 피해가 있었다. 이어 다음날인 6일 오후 2시55분쯤 제주시 애월읍 소재 한 감귤 과수원에서도 불이 나 감귤나무 15본과 삼나무 30본이 소실되기도 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건조특보를 해제시킨 비는 5~10㎜의 강수량을 보인 뒤 7일 오후 9시 그치겠다"며 "이후 8일에는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지만, 9일 오후부터는 중국 상해 부근에서 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 지역에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사회 주요기사
'돈만 받고 잠적' 제주서 마스크 사기 범죄 기… 제주서 십수억대 분양사기 시행사 대표 중형
제주서 마스크 판매사기 중국인 구속 제주 미서훈 독립운동가 4명 서훈 신청
전 남편 살해 고유정 1심 판결 불복 항소 제주 우체국 18곳 오늘부터 마스크 판매
제주119 하루 4~5건꼴 코로나19로 출동 은행 ATM기서 코로나19 예방수칙 홍보
"국토부의 제2공항 거짓 업무보고 규탄" 제주해경 대성호·창진호 사고 수사 마무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