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추신수·테임즈 FA시장 나왔다
메츠 11명, 텍사스 7명 등 총 147명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0.29. 13:37: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추신수.

추신수.

'추추 트레인' 추신수(38)가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 나온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선수노조는 29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추신수 등 FA 자격을 취득한 메이저리그 선수 147명을 소개했다.

 선수 노조 자료에 따르면 가장 많은 FA 선수가 나온 구단은 뉴욕 메츠로 총 11명이다. 가장 적은 구단은 탬파베이 레이스와 밀워키 브루어스(이상 1명)다.

 텍사스 레인저스는 추신수를 포함해 총 7명의 선수가 FA자격을 얻었다.

 류현진의 소속 팀 토론토 블루제이스는 선발 투수 맷 슈메이커와 타이완 워커, 마무리 투수 켄 자일스 등 주축 선수 다수를 포함한 총 7명의 선수가 FA 시장에 나왔다.

 김광현의 소속 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도 주전 포수 야디에르 몰리나, 베테랑투수 애덤 웨인라이트가 FA 자격을 취득했다.

 FA 선수들은 다음 달 2일부터 각 구단과 자유롭게 협상할 수 있다.

 2015년 KBO리그 최우수선수(MVP)상을 받으며 역대 최고의 외국인 타자로 맹위를떨쳤던 에릭 테임즈(34)도 FA자격을 얻었다.

 워싱턴 포스트에 따르면, 원소속팀 워싱턴 내셔널스는 테임즈에 관한 2021년 옵션 행사 권리를 포기하기로 했다.

 테임즈는 올 시즌 4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03, 3홈런, 12타점으로 다소 부진했다.

 한편 AP통신은 이날 "메이저리그 많은 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문제로 인한 경영난으로 선수 옵션을 포기했다"며 "수십 명의 선수가 추가로 FA 자격을 취득할 것"이라고 전했다.

 세인트루이스 콜튼 웡, 워싱턴의 애덤 이튼, 하위 켄드릭 등 많은 주요 선수들도 테임즈처럼 소속 팀의 옵션 행사 거부로 FA 자격을 얻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KBO리그 허경민 차우찬 등 16명 FA 신청 프로야구 키움, 브리검-러셀과 결별
'유로파리그 휴식' 손흥민 첼시전 골사냥 '가자 한화 이글스 구단 첫 외국인 수베로 감독과 계…
영욕의 60년 드리블 끝낸 마라도나 프로야구 LG, 김민호·이종범·조인성 코치 영입
뒤늦게 알려진 송명기 KS 8회 등판 이유 KBO 2021년 FA 명단 공개 '스토브리그' 시작
프로야구 LG '팔꿈치 부상' 윌슨과 결별 '무심타법' 양의지 벌건 얼굴로 눈물 '펑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