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MLB 토론토 5연패 충격..포스트시즌 가물가물?
필라델피아와 더블헤터 1,2차전 모두 내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19. 14:52: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필라델피아 필리스에 더블헤더 1, 2차전을 모두 내주며 5연패 늪에 빠졌다.

토론토는 19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뱅크 파크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경기 더블헤더 2차전에서 7-8로 역전패 했다.

앞선 1차전에서 0-7로 패한 토론토는 연패 탈출이 간절했으나, 2차전에서 충격적인 역전패를 당했다.

토론토는 류현진이 등판했던 14일 뉴욕 메츠전에서 7-3으로 승리했지만, 이후 치른 5경기에서 모두 무릎을 꿇었다.

뉴욕 양키스와의 원정 3연전에서 6-20, 2-13, 7-10으로 졌다. 매 경기 투수진이 무너지고, 야수들의 수비도 흔들렸다.

19일 필라델피아와의 더블헤더 2차전에서는 7-5로 앞섰지만, 6회 역전을 허용했고 결국 패했다.

6회말 토론토 우완 불펜 앤서니 배스가 1사 후 미키 모니악에게 볼넷, 라파엘 마천에게 좌전 안타를 맞아 1, 2루에 몰렸다.

마운드를 이어받은 마무리 라파엘 돌리스는 앤드루 매커천을 삼진 처리했으나, 2사 2, 3루에서 브라이스 하퍼에게 2타점 동점 2루타를 얻어맞았다.

후속타자 알렉 봄은 2루수 쪽 내야 안타를 쳤고, 이때 토론토 2루수 조 패닉이 1루에 악송구를 범해 하퍼가 홈을 밟았다.

불펜이 무너지고, 야수 실책까지 나오면서 토론토는 뼈아픈 역전패를 당했다.'

앞서 열린 1차전에서는 토론토 타선이 침묵했다.

2020년 메이저리그 특별 규정으로 7회까지만 치르는 더블헤더에서 필라델피아 우완 선발 잭 에플린은 7이닝을 홀로 책임지며 4피안타 무실점의 완봉승을 거뒀다.

토론토 선발 로비 레이는 4⅓이닝 5피안타 5실점으로 무너졌다.

토론토는 아메리칸리그 포스트시즌 8번 시드 경쟁에서 시애틀 매리너스에 3.5게임 차로 앞선다. 아직은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이 크다.

그러나 연패가 길어지면서 조금씩 위기감이 감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해녀는 제주Utd가 지킨다" 제주시청 김태진 중·장거리 싹쓸이
수원FC전 앞둔 제주 남기일 "총력전" 직행 노린… 코로나로 움츠린 '제주 생활체육' 기지개
'고열' kt 로하스, 코로나19 검사 음성 판정 한화의 상징 김태균 역사 남기고 떠난다
메시 UEFA챔스 최초 16시즌 연속골 기록 프로야구 LG PO 직행티켓 '2승만 더'
부상 털어낸 황희찬 UEFA 챔스리그 출격 13명 입상… 몸짱의 도시 '제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