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도민 무시하는 도지사"
1일 논평서 김태엽 서귀포시장 임명 강행 비판
"도민 우려와 도의회 '부적격' 판단 무시" 지적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7.01. 10:42: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은 1일 논평을 내고 제주도의회 인사청문특위가 '부적격' 판정을 내린 김태엽 서귀포시장 예정자의 임용 강행을 비판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원희룡 지사가 제주도민들의 깊은 우려와 제주도의회의 '부적격' 판단을 완전히 무시하며 결국 '음주운전과 비리 의혹으로 얼룩진' 김태엽 서귀포시장 임명을 강행했다"면서 "이는 제주도민을 무시하는 '원희룡표 인사'의 정점을 찍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민주당 도당은 "제주도의회에서 진행한 청문회에서 나온 김태엽 시장의 문제는 '잠재적 살인미수'라는 음주운전만이 아니었음을 원 지사만 모르는 척 하는 것인가"라면서 "전직 도의원 등과의 부적절한 술자리, 아들과의 공동 명의를 통한 편법 증여 문제, 농사를 짓지 않으면서 농지를 매입하는 부동산 투기 의혹, 종합소득세를 청문회 직전에 한꺼번에 내면서 나온 탈세 의혹, 아내의 승진 및 아들 채용 의혹까지 나왔음에도 서귀포시장에 임명되는 모습에 제주도민들은 경악을 금치 못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이어 "공직자로 재직하며 이러한 비리 의혹이 있음에도 서귀포시장으로 임명되는 것이 서귀포시민을 위한 것이라 믿는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이라면서 "최근 대권 후보가 되어 보겠다며 서울에서 살다시피 하고 있는 원 지사에게 이제 제주는 더 이상 자신의 터전이 아닌 것이며, 제주도민의 삶과 미래는 자신이 살펴야 할 모습이 아닌 것인가"라며 일침했다.

 민주당 도당은 "이제 제주의 미래와 제주도민의 행복한 삶에 대한 어떠한 책임도 없이 자신의 선거공신만을 챙기고, 중앙정치에 대한 야욕만을 드러내며 제주도민을 무시하는 제주도지사에게는 제주도민이 '부적격' 판단을 내릴 것"이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인사차 찾은 원희룡 지사에 쓴소리 쏟아낸 의… 이달 제주산 하우스 감귤가 호조세
돼지고기·소고기 가격 하락세 민주당 "원희룡 제주도정 조직개편안 상정보류
제주도 '공공 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 사업' 선… 제주도 "미래산업 통해 포스트 코로나 대비"
여름휴가 다녀온 원희룡 달라진 얼굴 '눈길' 더불어민주당,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회 위원 …
제주도, 가축분뇨 퇴액비 부숙도 검사 무료 제… 알찬 감동 선물하는 제주웰빙 '애월아빠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