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박희수 "서부지역 축산악취 해결·소상공인 경영안전 최선"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3.29. 01:47:2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4월15일 실시하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제주시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무소속 박희수 후보는 28일 선거사무소에서 제주한림읍지킴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축산악취 문제에 대한 애로사항을 청취한 후 "악취문제를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한림읍지킴이 관계자들은 ▷양돈장 한 곳으로 이설 및 행정 통합 관리 ▷양돈 사육두수 제곱미터당 1마리로 제한 ▷양돈 생산이력제 시행 ▷양돈분뇨 악취피해 주민에 대한 정신적·물질적 피해 보상 ▷양돈사업장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지정 등을 요구했다.

 박 후보는 "제주시 한림읍에 거주하고 있는 마을주민들인 경우 수십년간 악취로 인해 고통 받으며, 행복추구권을 침해받고 있어 더 이상 악취 문제를 내버려 둘 수는 없다"면서 "세계 축산물 시장의 대명사로써 전세계 양돈산업의 벤치마킹 모델인 덴마크 '데니쉬 크라운'을 롤 모델 삼아 축산악취와 폐수 등의 문제를 반드시 해소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박 후보는 지난 27일에는 선거사무소에서 제주도 소상공인연합회 관계자 등과 간담회를 갖고 경영현장에서 애로사항을 청취한 후 "소상공인 경영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소상공인 관계자들은 ▷제주도 소상공인지원 등에 관한 조례 문제에 대한 개정 ▷소상공인회관 건립 등을 통한 신속한 업무처리 등 지원 ▷대형 쇼핑몰, 기업형 할인마트 입점 제한 또는 상생협의 제도화 등을 요구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에너지공사 태양광 RPS 고정가격 계약자로 … 문성혁 해수부 장관 "제주외항 사업 조속 추진"
원 지사 "클린 그린 빅뱅, 청정 제주로 거듭나… "농기계 부담없이 장기 임대 하세요"
투자유치로 제주산 우유 처리난 해소되나 제2공항 연속 토론회 개최… 올해 갈등 해소되…
'24억 투입' 제주시 구좌읍 스마트 마을로 만든… 제주도 상하수도 요금·급수정지 처분 유예
제주농업기술센터 '천연염색' 프로그램 교육생… 제주개발공사, 수자원 보전·재해 예방 역할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