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상수도 누수율↓ 유수율↑ '총력'
상하수도본부, 2025년 유수율 85% 목표… 누수율 낮춘다
올부터 노후상수관망 현대화 사업 환경부 국비예산서 지원
동지역 유수율제고 물 관리 전문기관 수자원공사 위탁추진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20. 01.29. 09:49: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가 상수도 유수율 목표 85% 달성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는 전국 최저수준의 제주의 유수율을 제고해 나가기 위한 사업을 안정적으로 추진해 상수도 누수율을 낮추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환경부가 발표한 2018년말 현재 상수도 통계에 따르면 제주도의 상수도 유수율은 46.2%, 누수율은 43.3%로 전국 최저의 수준이다. 상수도 유수율은 수돗물 총생산량 가운데 누수되지 않고 경제적인 수익을 얻을 수 있는 급수량의 비율을 말한다.

제주도는 상수도 유수율 제고사업을 2016년도부터 본격 추진하고 있으나, 상수도 특별회계의 한정된 재정상황에서 대규모 투자에 어려움을 겪고 블록구축 사업에 장기간(3년) 시간이 소요되면서 사업시행 초기 유수율 상승효과가 더디게 나타나고 있다.

제주도는 이에 따라 유수율제고사업의 실질적인 성과를 올리기 위해 지난해부터 집중 투자계획을 마련해 지난해 450억원을 투자했다. 올해도 432억원의 예산을 투입할 계획으로, 매년 400억원 이상을 집중 투자해 상수도 유수율을 향상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지금까지는 환경부의 노후상수관망 현대화사업 미반영으로 국비확보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지속적인 중앙절충으로 금년부터는 환경부 계획에 반영돼 안정적인 국비확보(2020년 90억)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유수율 제고사업으로 추진 중인 상수관망블록구축 사업도 읍면지역은 올해 말까지 마무리할 예정이고, 동지역은 물 관리 전문기관인 한국수자원공사에 위탁해 1월부터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또 노후 상수관 교체도 블록구축 완료지역부터 사업추진 중에 있다.

한편 상수관망블록구축사업이 완료된 오라, 애월, 토평지역은 평균 유수율이 41%에서 78%로 상승했고, 사업전 대비 1일 1만6000t 정도 수돗물을 절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양문 상하수도본부장은 “안정적인 예산투자, 사업 완료지역의 체계적인 유수율 관리와 노후관 교체사업 등을 통해 2020년말 52%, 2021년말 60% 등 상수도 유수율이 가파르게 상승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며 “목표연도인 2025년까지 유수율 85%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금어기 끝난 제주바다에 참조기 풍년일세" 추석연휴, 제주항 항만 특별대책 상황실 가동
제주 서귀포항에 해양레저체험센터 들어선다 자기정치하던 원 지사 추석연휴는 제주서 정중…
과학기술정책 선도 '제주과학기술정책협의회' … 코로나로 힘든 제주도, 공직 내부경비 허리띠 …
제주도, 추석연휴 종합상황실 운영… 철통방역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 세계유산축전 공모…
제주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지방세 면제 제주도, 총량관리시스템 구축 추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