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겨울철 화목보일러 안전점검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19. 12.12.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화목보일러는 땔감을 사용하거나 유류를 혼용하도록 제작돼 난방비 절감에 효과를 볼 수 있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반면 제품 안전·사용자의 화재 안전 의식은 개선되지 않고 있어 화재에 취약성을 보인다.

소방청의 조사에 따르면 최근 10년 동안 난방기기 화재 원인은 화목보일러 3758건, 열선 3016건, 전기장판·담요·방석류 2393건, 가정용 보일러 2238건 순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화목보일러 화재는 연평균 375건, 월평균 31건이 발생했다.

해마다 화목보일러 취급 부주의로 인해 소중한 생명·재산피해가 발생하고 있어 사용자의 안전관리가 절실히 요구된다.

화목보일러의 화재 원인은 연통의 과열 또는 불티 날림 등 관리상의 부주의가 크다는 것을 인지하고 화재 없는 안전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아래의 사항에 대해 당부한다.

먼저 화목보일러는 불연재로 구획된 별도의 실에 설치하고 보일러 주위에 땔감용 재료와 나무 부스러기 등 가연물을 방치하지 않고 2m 이상 이격거리를 유지한다. 연통은 처마·지붕 등 건축물의 접촉면으로부터 충분한 이격 거리를 유지하고 열의 전달을 차단할 수 있는 단열재로 감싼다. 주기적인 청소로 내부 이물질을 제거하는 것도 중요하다.

마지막으로 보일러나 난로에 불을 지펴둔 상태로 장시간 외출 등 자리를 비우는 일이 없도록 하며 보일러 주변에 소화기를 비치해 유사시 즉시 화재를 진압할 수 있도록 준비한다.

'우리 집은 아닐 것'이라는 안일한 생각을 갖지 말고 화목보일러 사용가구는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예방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 <고경진 제주소방서 화북119센터>

오피니언 주요기사
[이수재의 목요담론]작은 소망들 [진승현의 건강&생활]올해는 꼭 성공해야 할 다…
[열린마당]18세 새내기 유권자의 힘 [좌정묵의 하루를 시작하며]새해의 덕담과 다…
[열린마당]겨울철 심근경색·뇌졸중 요주의 [열린마당]건설근로자 퇴직공제제도·근로자법…
[홍정호의 문화광장] 예술을 통한 변화 [열린마당]제주 역사문화유산 해신제로 초대
[열린마당]구좌119센터 소방실습을 마치며 [열린마당] 쓰레기통 속의 보물을 찾아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