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대형재난 더욱 빠르게 대응한다
제주소방본부, 긴급대응기관협의회 운영
道·군·경·한전 등 19개 유관기관 참여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10.07. 17:50: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소방안전본부는 재난 발생 시 소방·유관기관 간 협력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제주특별자치도 긴급대응기관협의회'를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각종 재난이 발생하게 되면 소방안전본부장, 소방서장이 긴급구조통제단장으로서 재난 현장을 지휘하도록 하고 있으며, 군·경·한전 등 유관기관은 긴급구조지원기관으로 참여하고 있다.

 그러나 재난 업무 협의가 실무자 중심으로 운영되고 각 기관의 책임자 간 소통 창구가 없어져 체계적인 이해 운영에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 제주소방안전본부는 현행 실무자 중심의 재난업무협의를 의사결정 권한을 갖는 유관기관장 협의회로 확대해 긴밀한 공조체계를 구축하기로 햇다.

 긴급대응기관협의회는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위원장이 되며, 군·경·한전 등 긴급구조지원기관으로 지정된 19개 기관이 참여하고 정례적으로 회의를 하게 된다.

 협의회에서 다뤄질 주요 내용은 ▷재난대비 긴급구조 훈련 ▷기관별 긴급구조대응계획 ▷재난 대비 기관별 대응 활동 임무 및 인력·장비 정보 공유 방안 ▷도민 안전 교육 및 훈련 등이다.

 한편 7일 제주도청 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에서 19개 긴급구조지원기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협의회 첫 회의에서는 재난 발생에 대비한 전반적인 협력 사항에 대해 긴밀하게 논의했다.

사회 주요기사
자동차와 '불편한 동거' 자전거 도로 첩첩산중 제주서 극단적 선택 증가.. 5년간 836명
"생이별 넉달째 얼굴을 잊지 않으셨을지.. " 제주 BCT노조, 1차 교섭 결렬 시멘트 회사 규탄
'최고 2천만원 지원' 자기 차고지 지원 사업 실… 층간 소음 출동 경찰관 흉기 협박 60대 집유
제주 평화로서 만취 음주운전 연석 추돌 차량 … 제주시 민원서비스 만족도 조사 실시
문화재청 "해송 서식환경 개선사업 추진" 제주한라대학, 도내 첫 '교수노조' 출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