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서귀포시 중앙동·대정읍 2개 구간 일방통행 지정
서귀포시, 안전한 보행환경·원활한 교통흐름 위해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09.22. 10:13: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는 교통이 혼잡한 중앙동과 대정읍 지역 2개 구간을 일방통행으로 지정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지정하는 일방통행로는 중앙동 210m(중앙로 72번길 25에서 45-2까지)와 대정읍 상모리 130m(상모리 3976-1에서 3939-3까지) 구간으로, 이면도로 양쪽 주차에 따른 교통 혼잡으로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던 구간이다.

 이에 따라 시는 최근 교통시설심의를 마치고 최근 행정예고를 거쳐 이르면 이달중 착공할 예정이다.

 시의 일방통행로 확대 지정은 이면도로내 불법주차 차량으로 주차난이 가중되고 교통 혼잡이 심화됨에 따라 2016년 6개소, 2017년 3개소, 2018년 3개소를 지정해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시 전체적으로는 52개소에 10.8㎞에 이른다.

김용춘 서귀포시 교통행정과장은 "교통이 혼잡한 이면도로를 일방통행로로 지정해 한줄 주차구획 조성, 긴급차량 통행로가 확보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일방통행 지정으로 주민들이 혼란을 겪지 않도록 현수막과 안내문을 통해 주민홍보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불법 부설주차장 전수조사만 하면 뭐하나? 서귀포시, 민방위교육 2차 보충교육
서귀포 1호광장 개선 방향은 '참살이' 서귀포시 산불방지대책본부 운영
서귀포시 항포구 소화설비 보강 추진 "국책사업 집중 서귀포시, 지역 갈등 전담부서 필요
서귀포시 환경 나눔축제 성황 서귀포 외곽지역 고장난 가로등… 밤길 취약
서귀포시 '녹색 나눔숲' 조성 추진 남조로변 사려니숲길에 무장애나눔길 생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