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월드뉴스] 사우디 장관 "피해 시설 이달 말 완전 복구"
피격 인한 생산량 절반 회복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19.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는 17일(현지시간) 시설 피격으로 줄어든 석유 생산을 절반 이상 회복했으며 이달 말까지는 복구를 완료하겠다고 밝혔다.

사우디의 압둘아지즈 빈 살만 석유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지난 이틀간, 피해를 최소화하면서 테러리스트의 공격으로 손실된 생산의 절반 이상을 회복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로이터와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압둘아지즈 장관은 또 석유 비축량을 끌어와 피격 전 공급 수준을 그럭저럭 회복할 수 있었고 이달 고객들에게 한 약속을 지킬 수 있다고 밝혔다.

압둘아지즈 장관은 석유 공급을 공습 이전 상태로 되돌릴 수 있다고 강조하면서 이달과 다음 달 하루 평균 원유 생산량은 989만 배럴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석유 생산능력의 경우 이달 말까지 하루 1100만 배럴로 끌어 올리고, 오는 11월 말까지는 1200만 배럴을 가능하게 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추가 공격을 막기 위해 엄격한 조처를 할 필요가 있다며 사우디가 글로벌 석유 시장에서 믿을 수 있는 공급자의 역할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원유 시설 정상화와 관련한 압둘아지즈 장관의 발언 후 국제유가는 이날 약 6% 하락하며 진정세를 보였다. 피습 후인 지난 16일에는 한때 20% 가량 폭등하기도 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치/행정 주요기사
정부, 보행노인 사고 위험지역 특별점검 나선다 오영훈 의원"구난 조직 중복 신설, 행정 비효율 가…
제주 주요 환경정책 제자리걸음... "도, 의지 없다" 제주 '탄소 없는 섬' 조성 시너지 효과 '천군만마'
제주시 해양쓰레기 처리 1억3000만원 투입 매년 감소하는 홀로사는 노인 주거비 지원 '도마'
"제주 공공기관서도 성불평등 용어 만연" 제주 고유 건축자산 체계적 관리·활용계획 마련
제주도 2020년 국고보조금 1437억 추가 확보 제주 처음 신혼부부 위한 매입임대주택 공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