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윌리엄스, 59분 만에 샤라포바 제압
US오픈 테니스 2회전 진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8.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마리야 샤라포바(87위·러시아)는 2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US오픈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1회전에서 세리나 윌리엄스(8위·미국)에 0-2(1-6, 1-6)로 완패해 탈락했다. 연합뉴스

1R에서 샤라포바 2-0 완파


세리나 윌리엄스(8위·미국)가 '앙숙' 마리야 샤라포바(87위·러시아)와 맞대결에서 승리하고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700만달러) 여자 단식 2회전에 올랐다.

윌리엄스는 2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샤라포바를 2-0(6-1 6-1)으로 완파했다.

2016년 1월 호주오픈 8강 이후 3년 7개월 만에 다시 성사된 맞대결에서 윌리엄스는 59분 만에 승리를 거머쥐었다.

첫 세트에서 19점을 연속으로 따내는 등 압도적인 경기를 펼친 윌리엄스는 손쉬운 승리를 추가하며 샤라포바와 상대 전적에서 20승 2패의 절대 우위를 이어갔다.

2005년 호주오픈부터 이어진 샤라포바 상대 연승 기록도 19승으로 늘렸다.

샤라포바는 2004년 17살의 어린 나이로 윔블던 테니스 결승에서 윌리엄스를 2-0(6-1 6-4)으로 물리치고 우승하며 전 세계에 이름을 알렸다.

지난해 US오픈에서 오사카 나오미(1위·일본)에게 패해 준우승을 차지했던 윌리엄스는 2회전에서 캐서린 맥널리(121위·미국)와 대결한다. 두 선수는 이번에 처음으로 대결한다.

세리나와 자매인 비너스 윌리엄스(52위·미국)는 정싸이싸이(38위·중국)를 2-0(6-1 6-0)으로 제압하고 1회전을 넘었다. 2회전 상대는 세계랭킹 5위의 강호 엘리나 스비톨리나(우크라이나)로 정해졌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저스틴 토머스, 2년 만에 PGA 더 CJ컵 패권 탈환 '알투베 9회 끝내기포' 휴스턴 월드시리즈 진출
제주 또 역전패.. 이대로 2부리그 강등 확정되나 PGA CJ컵 3라운드 대니 리-토머스 공동 선두
디펜딩 챔피언 켑카, 무릎 통증으로 더 CJ컵 기권 '손흥민 골대 강타' 토트넘, 왓퍼드와 1-1 무승부
전국장애인체전 폐막… 제주, 목표 메달 초과 달성 제주 만끽하며 기부까지… '은륜의 향연' 빛났다
제주선수단, 대회 막바지 '금빛 활약' 남북한 여자축구 내년 2월 제주서 한판승부 펼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