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찾아가는 수질검사실' 운영
아파트·공동주택 등 대상 수돗물 품질 확인서비스 연중 실시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6.19. 10:21: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는 아파트와 공동주택 등을 찾아가 수돗물 수질검사를 해주는 '찾아가는 수질검사실'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5년부터 운영되고 있는 '찾아가는 수질검사실'은 수돗물 수질검사팀이 직접 현장을 찾아가 수돗물 수질을 검사하고, 수돗물에 대한 궁금증 및 올바른 수돗물 음용방법 등을 안내하면서 도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에는 총 122가구를 대상으로 수질검사가 이뤄졌다.

 상하수도본부는 수질검사에서 노후급수관에 의한 오염여부 항목인 철, 구리 등을 포함해 탁도, 수소이온농도(pH), 잔류염소 등 5개 항목에 대한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특히 현장에서 수질기준을 초과할 경우 일반세균, 총대장균군, 아연, 망간, 염소이온, 암모니아성 질소 등 11개 항목에 대한 추가 분석을 통해 원인과 조치사항을 안내하고 있다.

 고윤권 상하수도본부장은 "도민이 음용하는 수돗물의 수질을 현장에서 직접 검사함으로써, 수돗물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신뢰도를 높여 수돗물 음용률 향상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찾아가는 수질검사실'을 희망하는 아파트나 공동주택 등은 상하수도본부로(064-750-7865)로 신청하면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이와함께 상하수도본부는 가정의 수돗물을 검사할 수 있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상시 운영하고 있다. 검사를 원하는 경우 전화나 인터넷(물사랑 홈페이지 www.ilovewater.or.kr) 으로 신청하면 무료수질검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거문오름트레킹 21일부터 프로그램 정상 운영 태풍 '다나스' 제주 통과 … 침수피해 등 93건 접수
제주도내 양돈장 40% 악취관리지역 지정 한라생태숲 22일부터 여름생태학교 선착순 접수
JDC, 운영사업본부장에 최영락씨 임명 제주도 '비상2단계' 발령…주택침수·도로파손 잇따…
문 대통령 만난 여야 5당 대표 "일본, 수출제한 조치… 제주 화북준공업지역 이전계획 '흐지부지'
제주서 故 노회찬 의원 추모 분향소 JDC, 신화역사공원 J지구 '놀이공원→공원' 변경 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