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일본뇌염 감염 요주의
경상북도에서 일본뇌염 첫 환자 발생
전체 환자의 90% 이상 9~11월 감염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9.13. 14:54: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 들어 경상북도에서 일본뇌염 환자가 처음 확인됨에 따라 하절기 방역소독과 축사 및 물웅덩이 등 모기 서식지를 집중 방역소독한다고 14일 밝혔다

 일본뇌염은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작은빨간집모기'의 개체수가 증가하는 9월부터 11월 사이 전체 환자의 평균 90%이상이 발생한다.

 바이러스를 가진 매개모기에 물린 경우 99% 이상은 무증상 또는 열을 동반하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일부의 경우 급성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일본뇌염 국가예방접종 지원 대상이 되는 생후 12개월에서 만 12세 아동의 경우 표준일정에 맞춰 예방접종을 완료 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과거 일본뇌염 예방접종 경험 등이 없는 성인 중 모기 노출에 따른 감염 위험이 높은 사람의 경우 예방접종을 권장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작은빨간집모기는 논이나 동물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의 소형 모기로, 주로 야간에 흡혈 활동을 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전기차 충전 특구… "갈 길 멀다" 제주지역도 카지노 기반 복합리조트 육성되나…
반려견 중성화 수술 지원 추가 접수 JDC, 도민대상 자율주행버스 시범단 모집
제주특별자치도-강원도 상생협력 협약 고용장려금 6개사무 제주도로 이관
제주도, 내진성능 자가 점검시스템 구축 제주서 자율주택정비·도시재생 워크숍
정부 "병역자원 부족, 대체복무 인원 감축" 겨울에도 '눈 걱정 없는' 제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