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약물 탄 음료 먹이고 카드 훔쳐 귀금속 구입 40대 구속

제주서 약물 탄 음료 먹이고 카드 훔쳐 귀금속 구입 40대 구속
  • 입력 : 2024. 05.28(화) 13:11  수정 : 2024. 05. 28(화) 16:43
  • 진선희기자 sunny@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다방 손님에게 수면제 성분이 든 약물을 탄 음료를 먹인 뒤 현금과 카드를 훔쳐 귀금속 등을 구입한 혐의를 받는 40대 여성이 구속됐다.

28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대정읍의 모 다방 종업원이던 A(43)씨는 지난 2일 손님으로 온 남성을 밖으로 불러내 미리 준비한 향정신성의약품을 음료에 타서 먹인 뒤 의식을 잃고 쓰러지자 남성의 지갑에 있던 현금 20만 원과 체크카드를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훔친 카드로 250만 원 상당의 귀금속과 옷을 구입한 뒤 곧바로 제주를 빠져나갔다.

경찰은 지난 24일 강원도 원주의 한 숙박업소에서 A씨를 붙잡아 강도상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사기 등 혐의로 구속했다. 경찰은 "마약류를 사용하는 범죄는 끝까지 추적하는 등 엄정 대응할 것"이라고 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783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