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고위공무원 다주택 보유 "적절하지 않다" 63.1%
뉴미디어부 기자
입력 : 2020. 07.13. 10:06: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우리 국민 10명 중 6명 이상은 국회의원 및 고위공무원 등이 다주택을 보유한 것에 대해 적절하지 않다는 의견에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집을 여러 채 가지고 있는 고위공직자들에게 주택을 매각하라고 지시한 가운데,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는 YTN '더뉴스' 의뢰로 고위공무원 다주택 보유에 대해 조사한 의견 공감도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공인으로서 다주택 보유는 적절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의견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63.1%로 다수였다. ‘사유재산이기에 다주택을 보유할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의견에 공감한다는 응답은 27.5%로 집계됐다. ‘잘 모름’은 9.4%이다.

권역별로 경기·인천(67.7%)과 부산·울산·경남(67.2%), 대전·세종·충청(60.0%), 서울(56.9%)에서 ‘적절하지 않다’ 응답이 많았다. 대구·경북과 광주·전라에서도 ‘적절하지 않다는 응답이 50%대를 상회했지만, ‘잘 모름’ 응답이 20%대로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았다.

전 연령대별로도 ‘적절하지 않다’는 의견에 공감된다는 응답이 많았다. 특히 50대에서 68.4%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70세 이상(67.2%)과 60대(64.1%), 40대(63.8%), 30대(60.1%), 20대(55.6%) 순으로 집계됐다.

고위공무원 다주택 보유에 대해 적절하지 않다는 의견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이념성향과 지지정당별로도 비슷한 양상을 보였다. 세부적으로 이념성향별로 진보층은 76.9%로 전체 평균 응답보다 많았으며, 보수층과 중도층 역시 50%대로 집계됐다. 지지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층(67.5%)과 무당층(62.2%), 통합당 지지층(54.0%)에서도 공인으로서 다주택을 보유하는 건 적절하지 않다고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지난 10일 전국 만18세 이상 성인 9626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 5.2%의 응답률(응답률 제고 목적 표집 틀 확정 후 미수신 조사대상에 2회 콜백)을 나타냈고, 무선(80%)·유선(20%)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RDD)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시 내년도 주민참여사업 211건 선정 제주지방경찰청 차장에 이인상 경무관 발령
제주서 먼바다로 떠밀려가던 모녀 구조 제주서 전봇대 전선 상습 절도 50대 실형
노점상 자리 갈등에 상해 입힌 50대 실형 제주시 위기 처한 1인 가구 700명 복지서비스 지…
분말·환 형태 식품제조업체 전수점검 47년 만에 가장 무더운 밤 전력수요도 급증
폭우에도 배달노동자는 "오늘도 달립니다" 제주소방서 공무원직장협의회 공식 출범 '첫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