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도시가스 공급 제주에 스마트 가스계량기 보급
산자부, 제주 등 가스 AMI 3만대 보급 계획 발표
무선검침·정밀계량·가스누출 실시간 감지 가능
플랫폼 구축 등 운영 기반 구축 목적으로 실증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11.07. 15:59: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천연가스가 공급되는 내년부터 제주지역에 무선검침과 정밀계량 등이 가능한 스마트계량기가 시범적으로 보급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20년까지 총 3만대의 스마트 가스계량기를 시범지역 4곳(광역자치단체)과 제주도에 보급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스마트 가스계량기(가스 AMI)는 검침원이 집집마다 방문하지 않아도 검침이 가능하며, 도시가스사에서 가스누출 정보를 실시간으로 감지할 수 있는 차세대 계량기를 의미한다.

 가스 AMI(Advanced Metering Infrastructure)는 무선검침, 정밀계량, 가스누출 실시간 감지 서비스가 가능한 스마트계량기다.

 스마트 가스계량기의 보급으로 최근 이슈된 방문검침에 따른 사생활 침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검침원들의 열악한 근무환경 개선과 가스누출에 대한 안전성이 향상될 것으로 산자부는 기대하고 있다.

 시범지역은 수도권·중부권·호남권·영남권 등 4개 권역별로 광역자치단체 각 1곳을 선정해 총 1만5000대의 스마트 가스계량기를 보급할 계획이다.

 먼저 1인 가구 등 '소비자 사생활 보호'와 '검침원 근무환경 개선'이 필요한 곳을 대상으로 각 도시가스사에서 수요조사를 실시한 후 지자체가 이를 토대로 시범지역 신청 수요를 제출하게 된다.

 시범지역 실증과 병행해 2020년부터 천연가스가 공급되는 제주도에 1만5000대의 스마트 가스계량기가 보급될 예정이다.

 청정섬 제주도는 전기차와 스마트그리드 등 신기술 실증의 최적지로서, 2020년 천연가스 공급에 맞춰 스마트 계량기를 보급함으로써, 가스 AMI 운영 기반을 구축하고 서비스의 안정성을 확보해나가게 된다.

 이에 따라 제주지역에서는 플랫폼 구축 등 가스 AMI 운영 기반 구축을 목적으로 실증이 이뤄진다. 플랫폼은 무선검침 정보를 수집·저장하고 도시가스사에 전달하기 위한 기본 인프라를 일컫는다.

 제주도는 현재 LPG+Air 방식으로 도시가스를 공급중이지만 2020년부터 천연가스로 원료가 전환될 예정이다

 산자부는 이번 실증사업을 통해 2021년까지 스마트 가스계량기의 효용성과 소비자 만족도를 검증하고, 향후 실증사업 성과를 바탕으로 스마트 가스계량기 보급 확대를 검토해나갈 방침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원희룡 지사 '제2공항 특위' 입장 밝힐까 제주시 병문펌프장 복개도로 확장 다음달 준공
제주시 농어촌지역 건축상담서비스 호응 제주시 폐차 등 운행 불가차량 자동차세 비과세
제주시 종이기록물 59만면 DB구축 도내 발달·뇌병변 장애인 10명중 7명 자립 불가능
세계자연유산 제주 만화·캐릭터 공모전 시상식 제주, 세계 선도 우수 정책 모델 제시
제주건설 수주액 감소 부실업체는 증가 4·3과 대한민국 현대사를 한눈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