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수돗물 먹는물수질기준 '적합'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9. 04.21. 10:58: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 수돗물이 먹는물수질기준 61개 항목에서 100% 적합한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본부장 고윤권)는 도내 정수장 및 마을상수도 20개소의 수도꼭지에서 나오는 수돗물 수질검사 결과를 21일 공개했다.

 수질검사는 지난 3월 수돗물평가위원회 위원과 관계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여해 도내 정수장 및 마을상수도 20개소(정수장 16개소, 마을상수도 4개소)의 수도꼭지 수돗물을 채수해 분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검사결과의 객관성과 신뢰도 확보를 위해 국가(환경부)지정 먹는물 수질검사 기관인 제주대학교 생명과학기술혁신센터에 먹는물 수질기준 61개 항목 중 현장측정을 하는 잔류염소를 제외한 60개 항목에 대해 의뢰했다.

 검사 결과 60개 모든 항목에서 먹는물 수질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분석됐으며, 중금속이나 농약과 같은 인체 유해물질이 전혀 검출되지 않아 수돗물 수질의 안전성을 재확인했다. 상하수도본부는 수돗물 검사결과를 도 및 상하수도본부 홈페이지 등에 게시하고, 각 읍·면·동사무소 등에서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상하수도본부는 앞으로 도내 다양한 채수 지점을 선정해 수돗물평가위원회에서 수돗물 수질검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상수도에 대한 수질 정기검사 항목을 61개(법정) 항목에서 140개 항목으로 확대해 신뢰도를 향상시키고, '찾아가는 수질검사실'과 '수돗물 안심확인제' 등을 통해 수돗물의 음용률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

 상하수도본부 수질검사팀 관계자는 "2019년 4월 현재 도내 상수원수, 정수장, 마을상수도, 일반지하수 등 1114개소에 대해 1564건의 수질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든 항목이 법정기준 이하로 조사됐다"며 수돗물을 안심하고 마실 것을 당부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감정노동자 비중 높지만 권익보호는 미진" 강철남 의원, 대통령 직속 자치분권위원회 정책자…
제주감사위 비리 공익신고자에 보상금 700만원 지급 '문화·관광자원 AR·VR 콘텐츠화' 지지부진
위성곤 의원, 국회 예결특위 위원 선임 봉개동 쓰레기매립장 반입 거부사태 원지사 면담 '…
제주의 대표적 인문자원 '평화' 활용 산업 추진방향… 강창일 "행정시장 직선제 전향적 검토하라"
가정폭력 대응 협업체계 구축 업무협약 [뉴스인] 제주시장 허수아비 신세 전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