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팝스 사계절 닮은 음악으로 소극장 콘서트
제주시 아라동 독지가 후원 소극장서 이달 29일 '봄'
"관객과 간격 줄인 소통 무대로 문턱낮은 공연문화를"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3.27. 18:35: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팝스오케스트라가 제주시 아라동 채플린 소극장에서 연습을 하고 있다.

관객과 소통하는 무대를 열정적으로 이어오고 있는 제주팝스오케스트라. 음악 전공자들로 구성된 제주팝스는 기존 오케스트라의 이미지를 벗어나 바로크 클래식에서 오늘날 대중음악까지 폭넓은 연주 레퍼토리를 선보여왔다.

독지가의 후원으로 제주시 아라동(제주시 중앙로 491)에 50석 규모 소극장 '채플린'을 조성한 제주팝스가 사계절을 음악으로 빚어내는 콘서트를 이어간다. '4계 4색'이란 제목을 단 소극장 콘서트다.

이번 소극장 콘서트는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을 우리의 인생에 비유해 매 시즌 그와 어울리는 음악을 펼쳐놓는 무대다. 계절별 공연을 하나의 이야기처럼 엮으며 3월부터 6월, 9월, 12월까지 모두 네 차례 기획공연이 마련된다.

그 첫 무대인 '꽃피는 봄'은 이달 29일 오후 7시30분에 피워낸다. 제주팝스가 봄에 어울리는 장르로 선택한 음악은 뮤지컬이다. 희망찬 꿈이 있고 새로움이 가득찬 봄을 청소년기에 비유해 만개하는 이 계절의 에너지를 역동성 있는 뮤지컬 곡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해설이 곁들여진다.

제주팝스는 "소극장 콘서트를 통해 관객과 무대 사이의 간격을 줄인 '소통 공연'으로 좀 더 편안하게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문턱이 낮은 제주 공연문화를 만들어내고 싶다"고 했다.

입장료는 무료. 다만 공연을 보고 난 뒤 '감동'의 정도에 따라, 형편에 따라 관람료를 내면 된다. 이른바 '감동 후불제'다. 문의 010-9839-3717.

문화 주요기사
제주 공연예술 활동 인구 대비 전국 최다 제주지역 종교계 코로나19 극복 나눔 온정
[제주바다와 문학] (47) 강문신의 시 '함박눈 태… 제주 만화 인력 양성 웹툰캠퍼스 강사 공모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53)칠오름의… 고통의 기억 제주 청년작가들이 보듬다
이사장 재추천 제주문예재단 이사 선임도 실종 서귀포시 공연장 하반기 대관 경쟁률 증가
코로나에 지친 당신께 책을 선물합니다 제주문화예술재단 창의예술교육랩 지원사업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