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7월 제주 건축허가·건축계획심의건수 감소
미분양 물량 증가 가능성 등 건축허가 감소세 지속 전망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8.16. 10:33:2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7월 제주도내 건축허가 면적과 건축계획심의건수가 전년 같은 기간보다 확연히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올 7월 건축허가 면적은 21만7996(803동)로 전년 동월(998동·30만7072㎡) 대비 29% 감소했다.

 건축허가 면적이 감소한 것은 주거용·상업용 건축물의 면적이 감소한데 다른 것이다. 주거용 건축물 면적은 7월 기준 지난해 11만1874㎡에서 8만8271㎡으로 줄었으며, 다가구주택를 제외한 단독주택·연립주택·다세대주택 등의 건축허가 면적 감소가 주요했다. 상업용 건축물 면적도 지난해 7월 15만4346㎡에서 올해 8만9935㎡으로 줄었고, 그 중 숙박시설·판매시설·업무시설이 감소했다.

 또한 제주지역 건축허가 역시 주거용·상업용 건축물 중심으로 감소폭이 컸다. 지난달 건축계획심의 건수는 448건으로 전년 동월 628건 대비 28.6% 감소했고, 전월(491건)과 비교했을 때도 43건 감소했다.

 제주도는 최근 주택청약 실적 저조에 따른 주택수요 감소, 준공 후 미분양 물량 증가 가능성 전망 등의 영향으로 당분간 건축허가면적 등의 감소세가 지속될 것으로 분석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코로나19 통제 벗어나는 변곡점 … 고병수 "코로나19 실질적 대책 추진을"
고경실 "당분간 대면접촉 선거운동 지양" 양길현 "재래시장 방재시설 현대화"
김영진 "가상현실 문화관광 플랫폼 구축" 구자헌 "낙하산 송재호, 총선에서 심판해야"
민주당 제주시갑 송재호 전략공천 확정 후폭풍 부승찬 "청년신협 설립 추진"
김효 "국공유지 활용으로 경제위기 돌파" 부상일 "4·3테마공원 조성하겠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