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선택 6·13 지방선거
원희룡 "文 논문표절 의혹 사실로… 이제 양파 첫 껍질 벗겨져"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5.01. 14:22: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원희룡 캠프 측은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 심의결과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제주도지사선거 예비후보의 석사학위 논문표절 의혹에 대한 언론 보도가 사실로 확인됐다"며 "문 후보는 연관된 모든 의혹에 대해 공개 검증을 받으라"고 촉구했다.

 무소속 원희룡 제주도지사선거 예비후보캠프의 부성혁 대변인은 1일 성명을 내고 "문 예비후보가 석사학위 논문표절 의혹 보도에 이의신청함에 따라 진행된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 심의에서 '이의신청인의 주장이 이유 없어 기각결정을 한다'고 결론 내렸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부 대변인은 "언론중재위원회는 송악산 부동산 투기 관련 기사에 대한 문대림 예비후보의 '정정보도' 조정신청에 대해서도 정정보도 대상이 아니라고 결정해 보도내용이 진실하다고 판단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제 양파의 첫 껍질이 벗겨졌다"며 "문 예비후보는 자신에게 쏟아지고 있는 모든 의혹에 대해서 공개적으로 검증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선택 6·13 지방선거 주요기사
자유한국당 제주도당 "민심 아프지만 겸허히 … 더불어민주당 돌풍 양강 구도 붕괴
한국당·바른미래당 앞섰다… 제주서 녹색당 … "도민과 아이들의 승리... 9만 아이 담임될 것"
제주지역 6·13지방선거 빠른 개표로 마무리 단… 열띤 도의원 개표… 비표없이 개표장 출입하기…
개표율 76%… 元 52%·文 39% 원희룡 "도민의 승리, 화합하는 큰 정치하겠다"
문대림 "제주 성숙한 정치문화 위해 더 노력" 제주시지역 개표장 600여명 구슬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