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폐수의 무단 방류로 인한 바다 생태계 파괴를 막기 위한 우리의 자세
2022-12-12 16:34
기고문.hwp ( size : 52.50 KB / download : 7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지난 11월 27일 오후 서귀포시 성산읍 광치기해변 앞바다에서 기름띠 두 개가 발견됐다. 한 개는 가로 100m, 세로 30m 크기. 나머지 한 개는 가로 80m, 세로 30m의 크기의 기름띠였다.

방제 작업은 완료가 되었지만 발견하지 못했다면 심각한 해수 오염으로 이어질 수 있었던 상황이다. 기름띠가 발견된 원인을 알 수 없지만, 발견 소식을 접한 순간 무단 방류라는 의심을 거둘 수 없었다.

요즈음 환경 보존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면서 환경을 보존하기 위한 운동이 지역사회 내에서도 활발하다. 플로깅(Plogging) 활동, 제로웨이스트 실천 등이 그 예시다.

하지만 아무리 이런 운동을 펼친다 하더라도 누군가가 그 흐름을 깨고 환경 파괴를 자행한다면 모든 것이 물거품이 되어버릴 뿐이다. 환경 의식을 지역사회 일부만 공유할 것이 아니라 지역사회의 모든 이가 함께 공유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

오폐수 방류는 예전부터 문제가 되었다. 이에 대한 해답으로 대부분 규제 정책을 펴지만 사실 이는 만능 해법이 될 수 없다. 인력의 한계, 사각지대의 존재 등 규제를 무력화시키는 요소들이 있기 때문이다.

오폐수를 방류하게 되는 원인에 대해 분석하고 규제로만 일관하기보다는 유도 정책을 펴보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지 모른다.

우리가 분리배출을 올바르게 실행하지 않을 때의 공통점은, 접근성이 부족하고 처리가 곤란할 때, 손해가 있을 때 일어난다는 것이다. 어디로 배출해야 하고 어떻게 배출해야 하는지 모를 때, 시간이나 비용이 필요할 때 무단 투기가 일어난다.

이러한 원리를 토대로 무단 투기가 상습적으로 일어나는 분야에 대해 올바른 분리배출을 유도할 수 있는 수단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 예컨대 올바른 폐유 배출에 대한 보상금을 지급하는 방안도 생각해볼 수 있다.

물론 불필요한 예산 낭비가 될지도 모른다. 하지만 본디 안전 관리에 대한 비용은 투입 대비 산출을 평가할 목적으로 반영하는 것이 아니지 않은가, 미래에 벌어질 더 큰 피해를 수습할 비용을 단지 조금 더 저렴한 값으로 미리 치른다는 생각을 가지면 어떨까.

공공뿐만이 아니다. 지역 주민 모두가 환경을 오염시키는 행위를 철저히 살피는 환경 파수꾼이 돼 후손들에게 건강한 환경을 물려줄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다시 한번 자연환경의 보호와 관리에 힘써야 함을 인식하고, 그 방법을 연구하는 시간이 우리에게 필요하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3347 3.8 세계여성의 날 기념 BPW 한국연맹 제주클럽   ×1 bpwkoreajeju 03-08
3346 3․8세계여성의날 기념 YWCA제주특별자치도협의회-제주경찰청 간담회 개최  ×1 (사)서귀포YWCA 03-08
3345 제주시 청년 행복 소통e, 직접 민주주의 꽃피웁니다!  ×1 ×1 제주시 청년지원팀장 이명기 03-08
3344 「흙의 날」에 생각해보는 흙의 소중함  ×1 ×1 비밀글 조정훈 03-07
3343 열린평생학습디자인에 도민제안을 담는다  ×1 ×1 문원영 03-06
3342 기고(인공지능 스마트경로당 본격 추진)  ×1 제주도청 유은숙 03-06
3341 왜 제주는 분산에너지 특구 지정을 위해 노력하는가  ×1 ×1 에너지산업과 오정헌 03-06
3340 우리아이들의 ‘건강한 한끼’, 세이브더칠드런이 함께 합니다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3-06
3339 들불축제와 함께 제주 축산을 생각한다 비밀글 양창범 03-06
3338 파란 하늘을 위한 작은 실천, 자동차 탄소 중립 포인트제  ×1 고기봉 03-02
3337 제주 미래농업을 위한 혁신의 주체는 농업인이다.  ×1 ×1 비밀글 김혜은 03-02
3336 체리슈머와 로컬푸드  ×1 ×1 비밀글 조정훈 03-02
3335 서귀포YWCA, 국민취업지원제도 참여자 모집 신민경 02-28
3334 이도2동, 모두가 함께하는 즐거운동네사업 추진   ×1 ×1 이도2동 02-27
3333 13월의 보너스 고향사랑기부제와 함께  ×1 ×1 한미선 02-24
3332 사회복지법인 청수 한부모와 자녀들 입학&졸업 축하 기념식 개최  ×1 애서원 02-23
3331 (기고)대공간 지하층 피난 안전관리의 중요성  ×1 ×1 안덕119센터 소방사 김덕남 02-22
3330 제이피엠 사랑의 헌혈봉사  ×1 (주)제이피엠 02-20
3329 지방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1 강평구 02-16
3328 정전 사고 예방을 위한 아파트 노후 변압기 교체․지원  ×1 한전 제주본부 영업계획팀장 김경수 02-15
3327 기후위기시대 자연보호 활동의 중요성  ×1 자연보호중앙연맹 표선면지회장 강 희 02-14
3326 중문요양원 화재안전컨설팅  ×1 중문119센터 소방사 강준수 02-14
3325 기고(인공지능으로 어르신의 삶의 질 높인다)  ×1 유은숙 02-13
3324 안전한 물 통합관리에 달렸다.  ×1 고기봉 02-12
3323 기고(윤달 앞두고 화정서비스 확대)  ×1 제주도청 유은숙 0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