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투고) 어울림과 멀어짐으로 계획하는 김장김치 담그기
2020-11-17 15:49
유승훈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이름 : 유승훈(농협구례교육원 교수)
연락처 : 010-8612-7801

저녁 식탁에 막 담아 빛깔 좋은 김치가 반찬으로 올라왔다. 맛을 보고 장모님표 김치겠구나 생각했는데, 내 예상이 보기 좋게 빗나갔다. 아내가 직접 담은 진짜 우리집 김치였다. 사실 아내표 김치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해 아내는 떡볶이 맛이 나는 김치를 선보인 적이 있었다. 딸아이 시집가면 보내줄 김치가 없을 수도 있겠구나 생각했는데, 이젠 아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올해 김장을 준비해봐야겠다.

케이웨더 발표에 따르면 올해 김장하기 좋은 시기는 지역별로 차이가 있지만 11월 하순부터 12월 하순까지로 전망했다. 일 평균기온이 4℃ 이하이고, 일 최저기온이 0℃ 이하로 유지될 때 김장을 하면 가장 좋은 맛을 낸다고 한다. 지금 김장을 담으면 맛있는 김치를 먹을 수 있겠다.

김장재료 구입을 위해서 집근처 농협하나로마트를 방문해보니 김장채소와 돼지고기 등 농축산물에 대해 20% 할인을 해준다고 한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올해 11월 11일부터 ‘대한민국, 농활갑시다! 김장편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고 했다. 이번 행사로 농협·대형유통업체, 온라인쇼핑몰, 친환경전문점, 로컬푸드 직매장 등 3500여개 매장에서 신선 농축산물을 20%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다. 여러모로 김치담그기 좋은 시기인 것 같다.

하지만 지금은 김치를 담그기 좋은 시기이지 이웃, 가족과 한데 어울려 김장을 하기엔 적절하지 않은 시기이다. 유네스코 문화유산으로도 등재된 김장은 도란도란 이야기 나누며 품앗이 김치를 담그는 전통문화이다. 좋은 재료의 어울림 속에서 맛을 더하고, 이웃, 가족과 어울림을 느낄 수 있는 것이 우리네 김장문화이다. 하지만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고 있는 지금은 어울림보다 멀어짐이 필요한 때이다. 가족, 이웃과 정성을 가득 담은 김치 나누기로 마음은 어울리지만, 서로 간의 간격을 유지하는 멀어짐이 절실하다.

이웃, 친지들과 함께 하는 김장은 어렵지만, 아이들과 함께 김장하는 날을 정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코로나19로 가정내 활동이 부쩍 많아진 요즘, 가족과 함께하는 김치담그기는 좋은 교육이 될 수 있다.

No 제목 이름 날짜
2794 코로나19로 인해 일회용품 사용량 늘어나  ×1 백지원(제주대학교 행정학과 2학년) 12-08
2793 기고.  ×1 고기봉 12-07
2792 (기고)극심해지는 지구온난화, 우리의 생활습관 성찰 및 고안  ×1 강향기나 12-04
2791 도민들의 무관심 속에 사라져가는 제주 용천수  ×1 이창석 12-03
2790 쓰레기 분리수거를 위한 정책적 뒷받침 절실  ×1 허예진 12-03
2789 업사이클링, 환경 프로그램으로 개발해보자  ×1 김유미 12-02
2788 친환경=석유의 감소  ×1 김선준 12-02
2787 "나 하나'쯤이야'" 가 아닌 "나 하나'부터'"  ×1 ×1 양준호 12-01
2786 코로나 19로 인한 환경오염, 무엇이 문제인가  ×1 강연지 11-30
2785 질병치료에 좋은 민간치료법~, 영어 쉽게 정복하는 법~ 유익한 11-30
2784 제주도농아복지관, 권익옹호교육 실시  ×1 제주도농아복지관 11-27
2783 [기고] 안전한 제주시 만들기, 우리 함께 해요  ×1 ×1 이호동 김건 11-26
2782 제주도내 쓰레기로 방치된 오름들 이대로 괜찮은가  ×1 ×1 고동현 11-25
2781 민관이 함께 지켜야할 다중이용실설 비상구  ×1 ×1 남원119센터-김슬기 11-24
2780 대기오염의 심각성과 정부와 개개인의 노력  ×1 강길현(제주대학교 행정학과 11-23
2779 보조 배터리 재활용 된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1 고기봉 11-22
2778 (기고)공공장소에서 지켜야 하는 필수 에티켓   ×1 이호동주민센터 김정희 11-19
2777 [독자투고] 코로나19 재확산, 로컬푸드로 이겨내자  ×1 비밀글 임관규 11-18
2776 [기고]농촌에 부는 스타트업 바람을 기대하며  ×1 송민형 11-17
> (독자투고) 어울림과 멀어짐으로 계획하는 김장김치 담그기  ×1 유승훈 11-17
2774 [기고]우리 집 안전한 겨울나기 첫 걸음, 주택용소방시설  ×1 양승호 11-14
2773 (기고)고향을 지키는 슬기로운 선택, '고향세'  ×1 임규현 11-12
2772 체육종목별회장선거에대한우려  ×1 김병우 11-12
2771 제2공항 여론조사를 말하다  ×1 오병관 11-09
2770 칼럼 기고 문의  ×1 비밀글 김성일 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