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납세의 의무
2019-04-29 09:22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국민행복지수 1위로 꼽히는 휘게의 나라 덴마크에서는 소득의 약 40%를 세금으로 납부한다. 열심히 일한 나의 '피,땀,눈물'의 절반 가까이를 세금으로 내면서도 그들의 행복지수가 높은 이유 중 하나는 국가로부터 오는 안정감이라고 한다. 한 방송에서 덴마크로 이민을 간 한국인이 말하길 '국가는 적어도 내가 최악의 상황까지 가도록 만들지 않을 것이라는 믿음이 있다'라고 하였다. 이렇듯 세금을 납부한다는 것은 복지 등을 통해 결국 우리의 행복으로 귀결되는 것을 알 수 있다.

세금은 표면적으로 생각해봤을 때 국가에 내는 아까운 내 돈으로 생각하기 쉽다. 실제로 세금관련 민원전화를 받아보면, 본인이 부당하게 세금을 많이 낸다고 불만을 토로하는 경우가 많다. 많은 납세자들이 세금을 많이 내도 자신에게 돌아오는 혜택이 없다며, 억울해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러나 그 아까운 내 돈을 너도나도 납부하지 않는다면, 국가가 우리를 보호해주는 벽은 허물어 질 수 밖에 없다. 여기서 말하는 벽은 재난재해 혹은 전쟁시 타국으로부터의 국민안전 보장과 같은 거창한 것만 있는 것은 아니다.
우리가 세금을 내지 않는다면 우리는 정비되지 않은 도로를 달려야 할 수도 있고, 길을 걸을 때마다 방치되어 있는 쓰레기 악취에 시달려야 할 수도 있다. 또한 도서관에서 책을 빌릴 때, 공원의 화장실을 이용할 때도 돈을 지불해야 할 지 모른다. 그때가 되면 국민을 위한 복지라는 것이 오히려 더 거창하게 느껴질 것이다.

국민의 4대의무 중 하나가 납세의 의무인 이유는 바로 여기에 있다. 우리는 세금을 납부하지 않으면서 요행을 바랄 것이 아니라, 성실납세자가 되어 우리의 현재와 미래에 투자할 의무가 있는 것이다. 국가는 국민을 위해 세금을 운용하는 보조자의 역할을 하고, 우리는 국민으로써 납세의 의무를 지키며 감시자의 역할에 충실해야 할 것이다.
세금의 대한 올바른 이해로 억울한 납세자가 아닌 성숙한 시민의식을 갖춘 스마트한 납세자가 늘어나길 바래본다.

No 제목 이름 날짜
2481 가족과 함께 하는 "어린이 오르미체험 여행" 참가자 모집   ×1 제주인오름 10-15
2480 (기고)119구급대의 이송병원 선정, 믿고 함께해 주시면 안될까요?  ×1 ×1 이도119센터 10-13
2479 OO중독 대신, 너에게 중독  ×1 심소연 10-11
2478 전주이씨계성군파 제주입도조 시향제 조선왕조 제주자손들이 정성껏 봉행…  ×1 전주이씨계성군파도종친회장 10-11
2477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10-05
2476 '일회용 플라스틱 없는 제주' 대학부터  ×1 김수현 10-03
2475 제주도농아복지관, 하반기 장애인 권익옹호교육 실시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02
2474 제주도농아복지관, 장애인식개선 캠페인 실시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02
2473 제주도농아복지관, 삼성초 대상으로 장애이해교육 실시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02
2472 한시 발표회 김세웅 10-01
2471 (기고)가을철, 안전한 산행을 위한 방법  ×1 ×1 이도119센터 09-30
2470 기고(환경교육은 선택 아닌 필수)  ×1 고기봉 09-29
2469 다문화가족과 함께하는 전자파 예방교육 및 행복한 가족사진 만들기  ×1 김용덕 09-25
2468 제주도농아복지관, 하귀일초 대상으로 장애이해교육 실시  ×1 제주도농아복지관 09-24
2467 청정제주가 사라져간다  ×1 ×1 조재석 09-24
2466 책, 올레에 초대한다.  ×1 ×1 김봉석 09-24
2465 사(私)를 이기고 공(公)을 세워야한다  ×1 제주시 건축과 건축행정팀장 진영상 09-23
2464 돼지열병과 지역경제 비밀글 임관규 09-20
2463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친화 일촌기업 협약식 및 간담회” 개최 서귀포YWCA 09-18
2462 2019도민 협치 퍼실리테이터양성과정 수강생 모집 서귀포YWCA 09-17
2461 AI시대 내 일자리는 안전한가  ×1 제주고용센터 09-17
2460 '우산비닐' 사용 줄여 제주환경 되살리자!  ×1 정지영 09-15
2459 4·3은 청소년들이 함께 기억해야 할 역사입니다.   ×1 강혜진 09-14
2458 위치알림 서비스를 통하여 발달장애인이 더 안전한 제주  ×1 비밀글 양지훈 09-11
2457 당신의 취업성공 고용센터가 함께 합니다  ×1 제주고용센터 09-1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