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장애인 복지는 전문 장애인인력 양성을 통해서
2019-03-22 18:08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주맞춤훈련센터 (Homepage : http://)
장애인에 대한 사회참여의 접근방식에 있어 우리는 흔히 “직업재활(vocational rehabilitation)” 이란 개념으로 접근한다. 직업재활의 사전적 의미는 ”장애인에 대한 적절한 직업을 확보하고 고용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일련의 서비스“이다. 장애인에 대한 복지는 직업재활을 통해 마무리된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장애인의 복지분야를 직업재활의 의미로만 접근한다면 그 한계는 분명하다. 장애인을 통한 사회참여와 자립에 있어 수혜적인 공적부조의 의존적 서비스 전달체계로는 생산적이고 적극적인 방향으로 나갈 수 없다.
물론 직업재활도 중요하고 앞으로도 직업재활의 포괄적 서비스 전달체계는 지속적으로 유지 확대되어야 할 것이다.
하지만 이제는 장애인의 자립을 위해서 역발상의 인식전환이 필요한 때라 생각한다. 바로 장애인직업능력개발이다. 직업훈련이란 ”취업할 의사를 가진 자나 취업한 자에게 직무수행에 필요한 능력을 습득시키거나 향상시킴으로써 특정한 직업에 필요한 직업능력을 갖게 만드는 체계적인 활동“을 의미한다. 직업훈련은 곧 고용과 안정된 일자리요, 자립이요, 결국 완전한 자립으로 지역공동체에서 주체로써 사회에 참여하게 한다.
서두에서 직업재활과 직업훈련의 사전적 의미를 새삼 언급한 이유는 우라나라는 아직도 복지와 고용을 길항 관계로 접근하고 있다는 것이다. 복지는 복지요, 고용은 고용이다. 복지는 부담이고, 복지는 세금이라는 잘못된 인식이 잔존하고 있다.
그렇다면 직업재활은 직업재활이고 직업훈련은 직업훈련이라는 잘못된 상관관계의 오류가 발생한다는 것이다.
직업재활에 직업훈련은 부분집합이 아니라 직업재활에 직업훈련은 부분집합일수도 합집합일수도 전체집합일 수도 있다. 서로에 대해 필요 충분의 필수 불가결한 시스템이다.
이제는 장애인 접근에 있어 보다 구체적이고, 실현가능하고, 생산적인 측면에서 직업훈련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 전환이 필요할 것이다.
우리 제주도는 지금껏 장애인의 복지에 대한 정책에 있어 지역사회 공동체의 수혜적 접근의 서비스 전달체계로서만의 인프라를 구축해왔다.
보다 구체적이고 선택과 집중이라는 측면에서, 장애인의 적성에 맞는 직업능력개발은 도서(島嶼)라는 여건상 엄두를 내지 못하는 실정이었다.
이제 마침내 제주도에 장애인을 위한 전문 장애인직업훈련시설이 문을 열었다. 그것도 외곽지가 아닌 도심지에 장애인이 언제나 직업훈련을 받을 수 있는 이른바 장애인 맞춤훈련센터가 설립되어 직업훈련뿐 만 아니라 직장생활에서 반드시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장애인직업훈련 실태조사결과에서도 단순 직업재활을 통한 고용보다 전문 직업훈련시설에서 직업훈련을 습득한 장애인이 직장에서 보다 안정된 직업을 영위하고 장기근속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업 또한 직업훈련을 통해 기능을 습득한 장애인 채용을 원하고 있다.
제주의 오랜 숙원인 장애인전문직업훈련의 인프라 구축이 작년에 설립된 제주맞춤훈련센터 개소로 그 시작을 알렸다. 제주도에서도 본격적으로 장애인 직업훈련을 실시하고 있다는 것은 고무적일 상황임이 틀림없다.
“최고의 복지는 바로 취업이다”라는 말과 같이 생산적이고 능동적, 적극적 복지가 바로 고용이요, 취업이다. 그 고용을 위한 최고의 선택은 바로 장애인직업능력개발훈련일 것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540 청정 제주, 건전한 광고물부터  ×1 김승민 11-29
2539 손 효만씨 한시집 두 권 『설성절마집』 『설성구고집』 발간  ×1 비밀글 양은숙 11-29
2538 다함께 공유 할 수 있는 도심 미니 공원 조성 사업을 기대하며  ×1 김덕현 11-29
2537 제2공항을 둘러싼 오해와 갈등 '제주도가 시끄럽다'  ×1 김민성 11-27
2536 재활용도움센터는 우리 모두에게 이로운 정책 비밀글 이은진 11-25
2535 불법 광고물은 이제 그만  ×1 한림읍 11-25
2534 지구온난화에 대응하여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1 배창인 11-23
2533 일회용품 줄이기 이제 선택이 아니라 필수입니다.  ×1 비밀글 현원준 11-22
2532 보행자는 움직이는 '붉은 신호등'  ×1 비밀글 고기봉 11-22
2531 (기고)올바른 주•정차문화, 동홍동 주차문화개선위원회가 앞장섭니다!  ×1 동홍동 11-22
2530 [기고]우리 모두를 위한 작은 실천, 기초질서지키기  ×1 오라동 강선하 11-22
2529 (기고)   ×1 도시계획과 이효진 11-21
2528 무너져가는 농촌 사회, 포용으로 상생 해법 찾아야...  ×1 송남근 11-21
2527 영주음사 한시 발표회 김세웅 11-21
2526 청정 제주 바다. 해양 쓰레기 예방이 최선이다  ×1 김성민 11-21
2525 [기고]성숙한 공동체는 '기초질서 지키기'로부터  ×1 오라동 11-21
2524 고생한 수능 수험생에게 농촌의 포근함을... 이은영 농협구례교육원교수 11-21
2523 적극행정  ×1 도시계획과 오지연 11-20
2522 읍면지역찾아가는 보조기기서비스“조끄뜨레”한경면  ×2 제주장애인보조공학서비스지원센터 11-20
2521 김장김치 한 포기의 의미 유승훈 11-20
2520 문화대학을 수료하면서  ×1 ×1 비밀글 신동화 11-19
2519 우리 할머니들은 왜 밖으로 나오게 되었는가?  ×1 김민욱 11-19
2518 기초질서지키기는 작은 일부터 시작됩니다.  ×1 오라동 11-19
2517 (오라동 기고)국민의식 수준을 높이는 기초질서 지키기  ×1 오라동 11-18
2516 주거복지실현사업 "행복플러스, 복지나눔의 날" 모두가 한 마음으로 나누…  ×2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 11-18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