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소방공무원들을 슬프게 하는 것들
2018-10-10 08:45
소방위 강경휴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옛날 우리는 중학교 국어 교과서에서 안톤 슈나크에 우리를 슬프게 하는 것들에 대해서 공부하면서 슬픔의 정서를 많이 느꼈을 것입니다. 정원 한편 구석에서 발견된 작은 새의 시체위에 초가을의 햇빛이 떨어져 있을 때, 대체로 가을은 우리를 슬프게 한다. 그래서 가을날, 비는 처량히 내리고, 그리운 이의 인적은 끊어져 거의 일주일이나 혼자 있게 될 때 ……
오뉴월의 장의 행렬, 가난한 노파의 눈물, 거만한 인간들, 산길에 흩어져 있는 비둘기의 깃 등 이 모든 것은 우리의 마음을 슬프게 한다.

그러나 우리를 슬프게 하는 것들이 어찌 이것 분이겠습니까?

소방공무원으로서 27년을 근무하면서 현장 활동을 하면서 소방공무원을 슬프게 하는 내용에 대해서 몇 자 적어보고자 합니다.

첫째, 요즘 방송에 자주 나오는 내용으로 구급대원이 구급활동 중 환자에게 폭행을 당했을 때, 그리고 그 일로 정신적?육체적으로 힘든데, 구급출동 현장에서 그 때의 폭행가해자를 환자로 다시 만났을 때의 참담함

둘째, 요즘 부동산 열풍으로 도내에 아파트 등의 신축으로 고층건물들이 늘어나면서 화재 취약요인이 많이 발생했는데, 소방시설 자동화재탐지설비 감지기가 오동작하여 화재 감지기가 작동 벨의 울리면 대피를 하여야 하는데, 집에서 대피하지도 않고 소방차가 와도 신경 쓰지 않고 ‘알아서 하겠지’하는 안전 불감증을 보는 안타까움

셋째, 어린이 안전교육 중 소방시설 작동 시 신속히 피난하라고 교육하는데, “우리 아빠, 엄마는요 화재 벨이 울려도 안 나가요.” 조금 있으면 소방관 아저씨들이 와서 끄니까 가만히 있으라는 부모들의 안전 불감증을 들었을 때의 우리나라의 안타까운 미래를 보는 슬픔

넷째, 우리는 화재?구조?구급 등 웬만한 사고는 119로 신고를 하는데, 신고자는 우선적으로 화재나 구조구급상황, 위치를 이야기하여야 하는데 위치를 물어보면 위치추적해서 오라고 하면서 신경질을 내시는 분(주변에 건물이 있으면 신주소를 보고, 주변에 건물 등의 없을 때는 주변 전봇대에 있는 번호를 알려주시면 출동하면서 위치 파악 가능)

다섯째, 심정지 환자나 긴급환자 같은 경우, 우리 상황실 근무자가 신고자에게 전화를 끊지 말고 상황을 계속 말씀해 주시고 응급처치 방법 등에 대하여 구급대원의 오기 전까지 계속 부탁을 하는데 나는 할 줄 모른다 하시면서 귀찮아하시는 분들의 측은함

이러한 내용들의 우리 소방공무원들을 슬프게 하는데 여러분들의 생각의 전환이 소방공무원들이 슬픔을 기쁨으로 바꿀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No 제목 이름 날짜
2397 한시 발표회 영진 06-10
2396 재활용도움센터를 확대해주세요  ×1 비밀글 전연희 06-10
2395 서귀포중앙교회, 2019 다문화요리경연대회 ‘우리는 한가족’ 성황리 개최   ×1 서귀포중앙교회 06-08
2394 2019년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유관기관협의체 2차회의 개최  ×1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06-07
2393 [기고] 더 청렴한 세상을 위하여  ×1 비밀글 최윤진 06-05
2392 2019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제2강 개최  ×1 서귀포YWCA 06-04
2391 북한산 얼굴  ×1 대한인 06-02
2390 2019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제2강 참여 안내 서귀포YWCA 06-01
2389 (기고)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안전을 위한 우리의 약속  ×1 ×1 오봉근 05-30
2388 [기고] 안전한 교통 환경을 위한 너와 나의 약속  ×1 노형동주민센터 김건 05-29
2387 〈기고〉청정과 공존, 지속가능 발전 위한‘제주 미래가치’  ×1 ×1 제주특별자치도 정책기획관 주무관 김성 05-29
2386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안전을 위한 우리의 약속  ×1 ×1 오봉근 05-29
2385 한시 발표회 영진 05-28
2384 직업훈련프로그램‘공감아트놀이지도사양성과정’수료  ×1 서귀포YWCA 05-28
2383 사회적기업활성화 제주네트워크, 2019년 제2차 정기총회 개최 서귀포YWCA 05-28
2382 (기고) WHO의 결정과 국내 게임 산업의 미래  ×1 비밀글 전연희 05-28
2381 양파가 몰려온다 비밀글 안익영 05-28
2380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1 신민경 05-25
2379 5월, 청소년의 달을 보내며  ×1 ×1 진은설 05-25
2378 오늘의 화재안전특별점검을 통해 어제보다 더 나은 내일의 안전을 위해 노…  ×1 박남진 05-23
2377 독서 릴레이와 마라톤대회에 도전하세요  ×1 ×1 김봉석 05-23
2376 제주4.3평화문학상 당선작 ‘눈 살 때의 일’의 오류  ×1 양대영 시인 05-23
2375 영어공부, 질병치료에 관심 있으신 분!~ 유익한 05-21
2374 제주 가치 키우는 '공공디자인'  ×1 ×1 고경란 05-20
2373 부부의 날에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며..  ×1 고기봉 05-18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