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제주4?3의 정명’은 무엇입니까?
2017-12-24 14:08
문세흥 (Homepage : http://)
‘제주4?3의 정명’은 무엇입니까.hwp ( size : 20.00 KB / download : 19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4?3의 정명’은 무엇입니까?

문세흥(한국도서관협회 평생회원)

‘제주4?3(이하 4?3)의 정명’은 무엇입니까? 우리는 이에 대한 해답을 4?3 연구의 ‘기본서(Canon)’이라고 말할 수 있는 『4?3은 말한다 2』 2권 3장 1절의 구절 “무장봉기의 슬로건, ‘탄압이면 항쟁이다’”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탄압이면 항쟁이다’라는 슬로건은 4?3 당시 항쟁 지도부와 도민 간의 ‘일치된 Consensus’이며 이는 마치 마오쩌둥의 ‘물과 물고기 간의 관계’와도 같습니다.
현재 4?3 관련 담론은 ‘항쟁론’, ‘희생론’ 등등 과잉에 처해 있으며 사실 ‘항쟁론’과 ‘희생론’은 ‘동전의 양면’에 불과하며 이러한 4?3 관련 담론의 과잉은 ‘선택의 역설’ 곧 ‘풍요 속의 빈곤’을 초래하여 엘빈 토플러는 이를 ‘선택의 과잉’, 조지프 나이는 ‘과잉의 역설’이라고 지적하였습니다.
‘여순사건’ 연구자로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주철희 박사는 그의 저서 『동포의 학살을 거부한다』에서 이미 우리에게 ‘여순반란사건’으로 호명되고 있는 ‘여순사건’을 ‘여순항쟁’, ‘여순10?19항쟁’, ‘여수주둔제14연대항쟁’ 등으로 정리하였으며 지역과 시기의 문제 이외 ‘항쟁’과 ‘운동’ 간의 합의 가능한 지점의 개념 정립 단계에 진입해 있다고 하였습니다.
일찍이 미국의 역사학자 하워드 진은 “달리는 기차위에 중립은 없다”고 하였으며 현재 노동당 대표인 이갑용은 “길은 복잡하지 않다”고 하였습니다.
따라서 ‘제주4?3의 정명’도 간명하게 채택할 수 있어야 하며 ‘제주4?3항쟁’, ‘제주4?3통일항쟁’, ‘제주4?3민족통일항쟁’이란 ‘정명’이 제출 가능합니다. 다만 지역과 시기 그리고 ‘운동’까지로 용어의 확장 여부만 토론하면 되는 상태라 할 것입니다.
역사적 문제에 비역사적 시각을 개입시켜 해석하는 학자들을 ‘유사 학자’ 또는 ‘사이비 학자(Pseudo Sholar)’라고 하며 우리는 ‘환단고기(桓檀古記)’를 숭배하는 ‘쇼비니즘’과 ‘식민지 근대화론’을 설파하는 ‘뉴라이트 사관’ 학자들의 ‘자학사관’을 목도한 바 있습니다. 이 모든 행위들은 비이성적?반지성적이며 우리가 그들을 경계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4?3은 그리 위대하지도 않으며 그렇다고 아주 비천하지도 않습니다. 다시 한 번 묻습니다. 과연 ‘제주4?3의 정명’은 무엇입니까?

No 제목 이름 날짜
1926 올바른 전열기구 사용으로...  ×1 제주소방서 오라119센터 02-12
1925 (기고) 세금고민 해결해주는 우리지역 마을세무사, '그레잇!'  ×1 ×1 원미숙 02-12
1924 기고, 한라산을 함께 만끽하는 가장 쉬운 방법  ×1 자치경 02-12
1923 아시아 정상을 향한 제주유나이티드의 도전  ×1 강은방 02-12
1922 각종질병 자가치료~, 영어공부 잘하기~ 유익한 02-12
1921 남원119센터, 설맞이 소외된 이웃 위문 실시  ×1 남원119센터 02-09
1920 보이스 피싱 예방이 최우선  ×1 비밀글 성산 02-09
1919 제주한빛봉사회 성금 기탁  ×1 한국한센복지협회 02-09
1918 (기고)골목상권도 살리고 혜택도 쏟아지는 제주통카드!!  ×1 김효실 02-06
1917 교통혼잡해소를 위한 제주 교통정책(재전송)  ×1 양석훈 02-06
1916 제주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 에버랜드 겨울 캠프   ×1 제주 YWCA 02-05
1915 청정과 공존 제주미래비전 실현을 위한 도민 외국어교육 추진  ×1 장영심 02-02
1914 (기고)N포 세대에게 희망을 주는 청년일자리 3종 시리즈  ×1 김정아 01-30
1913 (기고)'경운기' 대형사고의 주범!  ×1 ×1 고홍일 01-29
1912 효돈중, 제2회 동문 천일 김공순선생 장학금 700만원 기탁  ×2 효돈중 01-26
1911 해병대 ROTC 동우회 정기총회 및 신년인사회  ×1 임철종 봉사국장 01-24
1910 갔었고, 보았었고, 곱씹었다.  ×1 ×1 강현윤 01-23
190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69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23
1908 설 차례상 안전한 식품으로  ×1 고기봉 01-22
1907 여성들의 성공적인 취업! 새일찾기 준비프로그램과 함께하세요!  ×1 제주여성인력개발센터 01-17
1906 정신문명발동에 의한 지구촌 통일 대한인 01-15
1905 한미 훈련 연합, 평화를 위해 연기해야 한다. 최효창 01-15
1904 평화와 협력은 북한 제재와 관련이 없어야 한다. 임현중 01-15
1903 (기고) 일도1동 골목길 이야기  ×1 ×1 일도1동 01-15
1902 (기고)제주할망들과 고소하고 구수한 오감체험! 겨울방학나들이어떠세요?  ×1 문원영 01-15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