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 조속히 마련을"
민주노총제주본부 20일 성명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1. 01.20. 16:13: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민주노총제주본부는 20일 성명을 내고 "택배노동자들이 분류작업, 심야배송 등 장시간 강제노동에 내몰리면서 지난해 16명이 사망했지만 여전히 장시간 노동이 강요되고 있다"며 분류인력 투입 등 과로사 방지 대책을 촉구했다.

이들은 "지난 19일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을 위한 사회적 합의기구'가 협의를 진행했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하고 있다"며 "국민적 비난을 모면하기 위한 형식적 투입이 아닌, 직접 택배사가 분류인력 투입과 비용을 책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택배사에 대해 장시간 강제노동 중단, 우체국물류지원단에 대해 부당노동행위 중단 등을 요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해경서 김진남 순경 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해 드림타워 비상협의체 공사비 미지급 옥상 투쟁
"압도적 찬성 즉시 추진"vs "제2공항 철회" 갈등 … 버스 운행 중 화재 진압한 '시민영웅'
제주대병원에도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개소 제주4·3특별법 전부 개정… 수형인 재심 어떻…
범죄피해자보호위원회 폭행피해자 경제적 지… 노형동서 SUV 전신주 추돌 운전자·동승자 중상
제주4·3특별법 개정 '도민보고대회' 인사권 쥔 '제주자치경찰위원회' 놓고 갈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