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시, 제주감귤 소비촉진 운동 나선다
자매결연 등 27개 도시에 협조 서한 발송
강화군청에서 2t 주문 등 참여의사 밝혀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20. 12.22. 17:54: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시는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으로 소비심리가 위축돼 유통처리난을 겪고 있는 제주감귤의 소비촉진운동을 벌인다고 22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17일 자매결연도시, 동주도시, 더함시 등 27개 도시에 제주시장 명의의 서한을 보내, 해당 지방자치단체의 공직자와 기관·단체에 감귤 소비촉진에 참여해 줄 것을 협조 요청했다.

 시의 자매도시는 강화·진도·수원·용안·서대문구청, 동주도시는 경주·광주·나주·상주·영주·원주·전주·진주·청주·충주·파주·양주·여주시, 더함시(더불어 함께하는 도시)는 광양·강릉·창원·수원·공주·전주·청주·구미시청이다.

 현재까지 강화군청에서 감귤 400상자(2t)를 주문했고, 수원시청 등에서 소비촉진 참여 의사를 밝혀왔다.

 제주감귤의 12월 도매시장 평균 경락가격은 5㎏에 6080원이다. 21일 6800원, 22일에는 6900원에 경락됐는데 2018년의 12월 평균가(7700원)보다는 낮은 수준이다. 올해 제주도내 감귤 생산예상량은 52만8000t으로, 21일까지 25만1000t이 출하됐다. 최근 하루 출하량은 2000~2200t으로 평년(2600~2800t) 수준을 밑돌며 뚜렷한 소비부진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제주시 주요기사
참석률 40% 미만 주민자치위원 해촉 가능 제주시, 지구의날 기념 지구사랑 공모전 개최
우도·비양도 수압 저하·혼탁한 물 걱정 끝 가설건축물 연장신고 미이행 건축물 현장점검
지역주택조합 대행사 잇속 챙기기 전락하나 전 군의원 흙 불법 반출했다 적발 원상복구 명…
취약계층 에너지효율 개선시공에 최대 300만원 … 초등돌봄교실 학생에 연간 30회 과일 간식 제공
독특한 먹거리 선사 동문재래시장 야시장 재개… 제주시 문화도시 선정 재도전 본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