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김영란 두 번째 개인전 '제주 바람'
11월 19일까지 문예회관 3전시실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11.16. 09:15: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김영란 작가가 '제주 바람(Wind of Jeju Island)'라는 제목으로 개인전을 열고 있다.

지난 14일 시작돼 이달 19일까지 문예회관 3전시실에서 이어지는 이번 전시에서 김 작가는 유화, 수채화 등으로 그려낸 '제주 바람' 연작을 선보이고 있다. 김 작가는 "늘 경쾌할 것만 같았던 제주바람의 매서움과 혹독함을 접한 이후로 내 작업에 제주바람이 들어왔다"고 했다.

김 작가는 단국대 서양화를 졸업했다. 이번이 두 번째 개인전이다.

문화 주요기사
"코로나19 위기 제주여성에게 더욱 가혹" 제주에서 서울까지 온라인 예술 콘텐츠 한곳에
지역의 가치있는 생활사·미시사 기록가 모집 제주어종합상담실 이용자 20대 가장 많아
제주 저지문화마을에 '이타미준뮤지엄' 생긴다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갤러리 명칭 공모
녹색사진연구회 제주의 비경을 담다 제주시조시인협회 등 문학 단체 잇단 임원 개…
천주교 제주교구 '신축교안' 120주년 화해의 시… 그리고 만들며 서귀포 공립미술관을 더 가깝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