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원 지사 대권 도전 앞서 도민 설득이 예의"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제주지역본부 16일 성명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10.16. 13:46: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난 15일 서울 마포구에서 열린 '더 좋은 세상으로' 포럼에 참석해 "우리 팀의 대표 선수로 나가고 싶다"며 대권 도전 의지를 피력하는 원희룡 제주지사. 연합뉴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사실상 차기 대권 도전 의사를 피력한데 대해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제주지역본부는 16일 성명을 내고 "우선 도민들에게 인정받고 설득하는 것이 예의"라고 지적했다.

 공무원 노조는 이날 성명을 통해 "중앙언론을 통해 원희룡 지사가 대권 도전을 공식화 했다는 말을 전해 듣는다"며 "미리 예상은 했지만 지역사회에서는 물론 공직내부에서 조차 지역경제가 한없이 나락에 빠져들고 매듭을 풀어야 할 지역현안이 산적해 있는데도 본인의 정치적 야망을 위해 중앙정치에 목을 매고 있는 모습을 보고 우려의 목소리가 많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치적 선택은 순전히 개인이 몫이지만 대다수 도민들은 원희룡 지사가 지난 지방선거에서 중앙정치 진출을 고려하지 않고 도민만 바라보고 도정에만 전념하겠다면서 도민들에게 자신에 대한 지지를 호소해 도민들이 선택을 받았음을 기억하고 있다"면서 "그동안 공무원노조에서도 도민과 약속 따위 아랑곳 않고 자신의 입신양면을 위해 헌신짝처럼 팽개치고 개인의 대권행보에 도청조직과 인사권을 수단화하고 있다는 비판을 꾸준히 제기해 왔다"고 피력했다.

 그러면서 "도민들로부터도 절대적인 지지를 얻지 못한 원희룡 지사의 대권 주자로서의 지지율 한계를 직시하고 진정성 있게 도민들에게 인정받고 설득하려는 겸허한 자세를 요구하며 그렇지 못하면 당당하게 도지사직을 사퇴해 중앙정치에 올인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원 지사는 지난 15일 서울 마포구에서 열린 '더 좋은 세상으로' 포럼에 참석해 "우리 팀의 대표 선수로 나가고 싶다"며 대권 도전 의지를 피력한 바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무오법정사 항일운동 기념탑·의열사 현… 공공임대주택 공급·수요 '미스매치' 우려
출산지원 '해피아이'정책 변경... 내년 1월 시행… 제주 해양수산분야 투자 대비 성장세 미흡
제주농기센터 온라인·블랜디드 영농기술 보급… 서귀동·보목동 가정집서 연 이틀 수돗물 유충 …
"코로나19 따른 제주형 의정활동 지원 방안 마… 제주 코로나19 방역 국감장 여야 모두 '엄지척'
"청렴도 꼴찌 제주도정 먼저 챙기는게 도리" 원… 제주도 도정소식지 '제주' 가을호 제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